ezday
엄마와 트러블 없으세요? 모바일등록
8 qvnzraprg 2012.06.20 22:10:47
조회 1,488 댓글 9 신고
나이 먹고 결혼 안하면 구박덩어리인가요
먼저 결혼한 동생행동땜에 엄마와 싸웠고 냉전중이었어요
이럼 안될 것 같아 먼저 말을 걸었는데 무시하네요

동생이랑 쉬쉬하고 서운한건 난데 엄마 행동에 숨 막히데요
친구같은 엄마였는데 점점 힘들어요
결혼하고도 철없는 여동생은 봐주시면서
공무원 공부하며 빈둥거리는 동생도 봐주시면서
저한테만 냉정하시네요

결혼 생각도 없고 저도 힘든데 어쩌라고
우울증인지 의욕도 없고 너무 힘든데 제맘은 몰라주고
여동생땜에 왜 엄마와 다투어 이래야 되는지
동생이 더 미워지네요
동생 감싸기만 하는 엄마한테 너무 서운해요

박봉이라 생활이 힘들겠지만 모은돈으로 독립하고픈데
독립도 못하게 하고 스트레스가 심해요
점점 지치게 하네요  믿을 사람은 가족밖에 없는건데
동생들 앞에서 이러는 엄마 행동에  화나고 한숨만 나요
결혼 못한 제가 죄인일까요
저한테만 늘 짜증입니다
엄마한테 너무 서운해요
저도 잘 하고 싶은데 점점 서운함만 커지고 상처가 되나봐요
14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 또래톡 게시판 이용 전 필독사항
크리스마스에 함께하고픈 연예인 말하고 상품권 받자!!  (13)
밤을 낮보다 아름답게 s라인 쭉쭉빵빵~~  file new 서광윤 6 14.10.30
이거 뭐야???   모바일등록 new 단아야 18 14.10.30
오늘하루의 마감은 어떻게들 하시나요?   모바일등록 new (7) 프라하의아침 19 14.10.30
하루 일을 마치고 나서....^^  file 모바일등록 new (5) 단아야 33 14.10.30
오늘 글이 없어 하나 남겨요...   new (20) 모야x2 67 14.10.30
[안양송년회]송년회준비는 하셨나요?  file new 다꼬야끼 19 14.10.30
<미생> 공감갔던 첫 출근한 장그래의 모습  file (5) 하하 81 14.10.29
핸드폰 사진 갤러리를 보다가....  file 모바일등록 (4) 단아야 72 14.10.29
핸드폰 사진 갤러리를 보다가...  file (6) 모야x2 121 14.10.29
수요일   (9) 나윤애미쩡이 65 14.10.29
좋은 아침^^   (2) 모션 44 14.10.29
세상에 혼자라고 느껴질때...   모바일등록 (6) 프라하의아침 112 14.10.29
문득 문득  file 모바일등록 (8) 단아야 116 14.10.28
벌써 10월도 다갔네요.   (10) 아이스 98 14.10.28
얼마 전에 천연 세제를 선물 받았는데..  file (3) 꾸루룽 105 14.10.27
마누카꿀 감기예방에도 괜찮나봐요  file (2) 꿍따리야리라 63 14.10.27
가을 타나 봐요..  file (4) 후지자나 150 14.10.27
주문해서 마시는 프리미엄 생수 몽베스트 굿!  file 빅브라더 66 14.10.26
30대..   모바일등록 (3) 천사날개2 197 14.10.26
겨울이 오기전에 .   모바일등록 (1) 웃음의 미학 84 14.10.26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