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엄마와 트러블 없으세요? 모바일등록
8 qvnzraprg 2012.06.20 22:10:47
조회 1,539 댓글 9 신고
나이 먹고 결혼 안하면 구박덩어리인가요
먼저 결혼한 동생행동땜에 엄마와 싸웠고 냉전중이었어요
이럼 안될 것 같아 먼저 말을 걸었는데 무시하네요

동생이랑 쉬쉬하고 서운한건 난데 엄마 행동에 숨 막히데요
친구같은 엄마였는데 점점 힘들어요
결혼하고도 철없는 여동생은 봐주시면서
공무원 공부하며 빈둥거리는 동생도 봐주시면서
저한테만 냉정하시네요

결혼 생각도 없고 저도 힘든데 어쩌라고
우울증인지 의욕도 없고 너무 힘든데 제맘은 몰라주고
여동생땜에 왜 엄마와 다투어 이래야 되는지
동생이 더 미워지네요
동생 감싸기만 하는 엄마한테 너무 서운해요

박봉이라 생활이 힘들겠지만 모은돈으로 독립하고픈데
독립도 못하게 하고 스트레스가 심해요
점점 지치게 하네요  믿을 사람은 가족밖에 없는건데
동생들 앞에서 이러는 엄마 행동에  화나고 한숨만 나요
결혼 못한 제가 죄인일까요
저한테만 늘 짜증입니다
엄마한테 너무 서운해요
저도 잘 하고 싶은데 점점 서운함만 커지고 상처가 되나봐요
14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또래톡 게시판 이용규칙  (5)
영화 볼 때 여기서 하곤 하는데   무꾸깅 116 16.02.11
복귀하셨나요   (14) 어서오시개 109 16.02.11
30대   모바일등록 Lovergentle 71 16.02.10
찜방도 만원이네요.   가람 101 16.02.09
오늘만 출근하묘는...  file 모바일등록 (21) DaramG 205 16.02.05
금액대별 설선물 추천 리스트래요  file (1) 나윤서윤맘 112 16.02.04
신랑 입원 5일째..   모바일등록 (1) 앙칼진악녀 225 16.02.03
핫초코로 하루 시작   (6) 아름다운도전 102 16.02.02
한살한살 먹을수록 시간이 더 빨리가네요   (9) 가을미 129 16.02.02
아이들이 좋아할까요~?   (1) 무꾸깅 70 16.02.01
거리를 두는게 맞는걸까요?   모바일등록 (2) 리틀레빗 202 16.01.31
친구와 인연은 여기까지인가봐요   (5) deftxcepo 307 16.01.30
설 선물 다들 뭐하시나요?  file (4) 무꾸깅 123 16.01.29
주말이 지나면..2월이네요   (3) 나니노니 58 16.01.29
발레리나 강수진의 우아한 분위기의 화보  file 큰밍 345 16.01.28
전쟁   아름다운도전 83 16.01.28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0) 아이스 100 16.01.27
오늘 아침에도 눈이 폴폴...   (8) 자객무 114 16.01.26
직장생활 자영업 자기사업   모바일등록 (6) 찌질찌징 334 16.01.25
와 진짜 강추위 눈   모바일등록 (1) 썰땅 90 16.01.23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