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커뮤니티

30대들의 공감 즐겨찾기
글쓰기 수정 삭제
이전글 다음글 목록
엄마와 트러블 없으세요? 모바일등록
qvnzraprg 2012.06.20 22:10:47
조회 1,425 댓글 9 신고   
트위터 페이스북 블로그 퍼가기 인쇄 관심글 주소복사
나이 먹고 결혼 안하면 구박덩어리인가요
먼저 결혼한 동생행동땜에 엄마와 싸웠고 냉전중이었어요
이럼 안될 것 같아 먼저 말을 걸었는데 무시하네요

동생이랑 쉬쉬하고 서운한건 난데 엄마 행동에 숨 막히데요
친구같은 엄마였는데 점점 힘들어요
결혼하고도 철없는 여동생은 봐주시면서
공무원 공부하며 빈둥거리는 동생도 봐주시면서
저한테만 냉정하시네요

결혼 생각도 없고 저도 힘든데 어쩌라고
우울증인지 의욕도 없고 너무 힘든데 제맘은 몰라주고
여동생땜에 왜 엄마와 다투어 이래야 되는지
동생이 더 미워지네요
동생 감싸기만 하는 엄마한테 너무 서운해요

박봉이라 생활이 힘들겠지만 모은돈으로 독립하고픈데
독립도 못하게 하고 스트레스가 심해요
점점 지치게 하네요  믿을 사람은 가족밖에 없는건데
동생들 앞에서 이러는 엄마 행동에  화나고 한숨만 나요
결혼 못한 제가 죄인일까요
저한테만 늘 짜증입니다
엄마한테 너무 서운해요
저도 잘 하고 싶은데 점점 서운함만 커지고 상처가 되나봐요
좋아요 14
베스트글 추천
qvnzraprg님의 보유뱃지
  • 베스트선정
  • 소식쪽지수신
  • 글쓰기100
  • 첫글쓰기
왼쪽 오른쪽
트위터 페이스북 블로그 퍼가기 메일 인쇄 관심글 주소복사

파워링크 AD

글쓰기 수정 삭제
이전글 다음글 목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공지 [필독] 30대들의 공감방 입니다.  (3) 꽃보라♡ 1,121 13.01.11
내 삶의 여유는  file Blueming 93 14.04.24
왕따를 겪었던 28살 청년의 글  file (1) 지혜와 시간 87 14.04.23
사소한 친절  (1) 작고반짝 102 14.04.23
오늘 하루 피곤하네요  (4) 마크리쥔장 69 14.04.23
10분만에 거실 정리했어요^^ㅋ  file (2) 써니 182 14.04.21
행복을 찾아낸다면?  (3) 뚜르 343 14.04.16
꽃들이 웃음을 선물하네요  file (2) ^-^ 177 14.04.15
어제의 일로 후회하지 마라..  (5) 장미~♥ 241 14.04.14
어머니의 발바닥  (5) 장미~♥ 82 14.04.14
벚꽃차  file (4) ^-^ 156 14.04.14
간만에...  file (6) 모바일등록 짜릿한 129 14.04.12
회 먹어요  file (2) ^-^ 491 14.04.12
꽃길 감상들하세요  file (4) 그니마누라 423 14.04.08
바다  file (3) ^-^ 215 14.04.08
꽃은 꽃 그대로가 아름답다.   흐린뒤맑음 91 14.04.08
친구와 함께 가다  file (2) 장미~♥ 161 14.04.07
무엇인가를 한다는 것  file (4) 장미~♥ 250 14.04.04
니가 좋으면 ..  file (3) naru♥ 283 14.04.03
카카오톡  (5) 핑크그녀 369 14.04.03
결혼하면 정말 진짜 내사람만 남는다더니..  (6) 길잃은도로시 480 14.04.0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전체 베스트 톡
섹션별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