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엄마와 트러블 없으세요? 모바일등록
8 qvnzraprg 2012.06.20 22:10:47
조회 1,588 댓글 9 신고
나이 먹고 결혼 안하면 구박덩어리인가요
먼저 결혼한 동생행동땜에 엄마와 싸웠고 냉전중이었어요
이럼 안될 것 같아 먼저 말을 걸었는데 무시하네요

동생이랑 쉬쉬하고 서운한건 난데 엄마 행동에 숨 막히데요
친구같은 엄마였는데 점점 힘들어요
결혼하고도 철없는 여동생은 봐주시면서
공무원 공부하며 빈둥거리는 동생도 봐주시면서
저한테만 냉정하시네요

결혼 생각도 없고 저도 힘든데 어쩌라고
우울증인지 의욕도 없고 너무 힘든데 제맘은 몰라주고
여동생땜에 왜 엄마와 다투어 이래야 되는지
동생이 더 미워지네요
동생 감싸기만 하는 엄마한테 너무 서운해요

박봉이라 생활이 힘들겠지만 모은돈으로 독립하고픈데
독립도 못하게 하고 스트레스가 심해요
점점 지치게 하네요  믿을 사람은 가족밖에 없는건데
동생들 앞에서 이러는 엄마 행동에  화나고 한숨만 나요
결혼 못한 제가 죄인일까요
저한테만 늘 짜증입니다
엄마한테 너무 서운해요
저도 잘 하고 싶은데 점점 서운함만 커지고 상처가 되나봐요
14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4)
또래톡 게시판 이용규칙  (11)
네이버 지식인을 이용할때 문제 발생했습니다!   후회없는인생 15 18.01.16
메신저 친구 하실분 어디없을까요?... 직딩 메신저친구 찾아봐요..   알렉스완 64 18.01.15
단지 로또를 사려는 제가... 로또점에 가도 되나요? 안 가나요?   후회없는인생 34 18.01.12
조금만더있으면   (2) Apple1 78 18.01.11
웃음의 분량이 곧 행복의 분량입니다!!   상머슴 24 18.01.09
세상사는 이야기   쾌도남 22 18.01.09
월요일이 가고있네요~   (1) pororee 58 18.01.08
또한살먹었다   (2) 밀크쵸코릿 65 18.01.07
저한테 쉽게 찾는 방법을 알려주세요   후회없는인생 51 18.01.06
안부 전하는 편한 대화 친구   너와나의이야.. 114 18.01.04
안녕하세요!   불휘기픈... 76 18.01.01
무너진 턱선고민인분들 공감   미니니 64 17.12.28
심심 대화 친구 해요   깊은산속옹달.. 126 17.12.27
행복한 수요일 되세요..   상머슴 25 17.12.27
요즘 재밌는 cf가 많네요   (2) dnldnls 59 17.12.26
삶은 새로운것을 받아 들일때만 발전한다.   (1) 상머슴 71 17.12.16
2018년도 꿈과 버킷리스트를 책으로 만들어보려고 해요.   조희정 52 17.12.15
방가워요 ㅎ   모바일등록 (5) 수분섭취하장.. 256 17.12.14
직딩 대화 친구 해요~   (1) 눈내리는역 153 17.12.14
크리스마스   존바바토스 74 17.12.11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