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절교한 친구한테서 계속 협박문자 전화 옵니다. 직장까지 전화왔는데 무시가 최선인가요?
3 고르바 2012.06.18 23:31:23
조회 3,669 댓글 19 신고

안녕하세요~

저는 09년 9월에 결혼했고 돌지난 아이가 있는 직장맘입니다.

제가 결혼하고 저한테 결혼준비하면서 서운했던거 술먹고 전화해서 폭언하고
제 결혼식때 자기 신경안써줬다는 이유에요..
그 동안 알았다고 미안하다고 서운했다면 미안하다고 몇번이고 받아주다가
남편도 옆에있는데 또 전화해서 폭언하길래 이젠 정말 지쳐서
서로 틀어져서 절교를 한 상태입니다.

그 후에 그 친구가 간헐적으로 연락을 해왔지만 저는 받지 않았고요

문자의 절교한친구의 엄마가 작년 12월에 핸드폰으로 전화해서 그 친구가 결혼한다고 얘기하고 결혼식에

오라는 전화받았고

바로 아래와 같은 문자를 처음받았습니다.

바로 무시했고요.. 축의금 10만원 받은거 돌려줘도 되지만 04년에 그 친구에게 20만원 빌려준게 있어서 받지 못했고

독촉한번 해본적 없어서 돌려주지 않았고.. 축의금을 준다해도 아래와 같이 연락올거 같아 무시했습니다.

어제 점심시간에 그 절교한 친구로부터 또 독촉문자를 받았고 무시했습니다.

그 후에 직장으로 그 엄마라는 사람이 전화해서 왜 전화를 받지 않으며 문자도 씹냐고 인생그렇게 살지말아라

축의금 돌려달라는 독촉전화를 받고 20만원 빌려준것을 언급하면서 직장으로 다시는 전화하지 말라고 끊었습니다.

그 후에도 3번정도 전화와서 받지 않았고요

무시하자 그 친구가 계속 문자로 협박식 인신공격성으로 문자하고 전화하고 해서 정신적인 충격은 물론

업무도 방해받았고요

점심시간부터 직장으로 3차례 전화오고, 핸드폰으로 2차례 전화왔었고요

오후 5시부터 핸드폰으로 또 3차례정도 전화가 와서 어제 저는 패닉상태였습니다.

파란색 바탕은 제가 그 엄마란는 사람한테 보낸문자입니다.

그 친구 성격으로 봐서 어제로 그칠거라 생각이 안들고 저희 신혼집 회사전화번호 회사까지 알기떄문에

무슨짓을 할지 무섭습니다.

그리고 그 엄마라는 사람한테 딸 자제해달라고 했는데 알았다는 문자한통 없어서 딸을 가만두겠다는건지 모르겠습니다.

오늘도 직장와서 머리속에 떠나질 않고 충격입니다.~
솔직히 돈빌려주고 그동안 어린시절 불우했던 시절떄문에 받아주고
성인되어서도 계속그러길래 받아주다 그만하라고 한게 이건가요?
저는 그 엄마가 직장까지 전화와서 업무방해한게 제일 괴씸합니다.








 

17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스타일, 리빙, 다이어트, 좋은글]게시판 통합 및 부분 개편 안내
▶ 또래톡 게시판 이용 전 필독사항
크리스마스에 함께하고픈 연예인 말하고 상품권 받자!!  (27)
오늘 출근하시는분 ?   모바일등록 new (11) 프라하의아침 33 07:54:41
슬프네요..   모바일등록 new (2) 체리향 58 14.10.31
선물 받은 보습크림...  file new (2) 작고반짝 28 14.10.31
으흐흐..한달 만근..   (6) 아이스 76 14.10.31
출근 했으니 물한잔 마시고..  file (3) 모야x2 71 14.10.31
연락없이 갑자기방문하는 시엄니   모바일등록 (1) 케겟 83 14.10.31
이거 뭐야???   모바일등록 (10) 단아야 97 14.10.30
오늘하루의 마감은 어떻게들 하시나요?   모바일등록 (7) 프라하의아침 44 14.10.30
하루 일을 마치고 나서....^^  file 모바일등록 (12) 단아야 87 14.10.30
오늘 글이 없어 하나 남겨요...   (20) 모야x2 117 14.10.30
[안양송년회]송년회준비는 하셨나요?  file 다꼬야끼 49 14.10.30
<미생> 공감갔던 첫 출근한 장그래의 모습  file (5) 하하 105 14.10.29
핸드폰 사진 갤러리를 보다가....  file 모바일등록 (4) 단아야 80 14.10.29
핸드폰 사진 갤러리를 보다가...  file (6) 모야x2 133 14.10.29
수요일   (9) 나윤애미쩡이 78 14.10.29
세상에 혼자라고 느껴질때...   모바일등록 (6) 프라하의아침 131 14.10.29
문득 문득  file 모바일등록 (8) 단아야 122 14.10.28
벌써 10월도 다갔네요.   (10) 아이스 106 14.10.28
얼마 전에 천연 세제를 선물 받았는데..  file (3) 꾸루룽 113 14.10.27
마누카꿀 감기예방에도 괜찮나봐요  file (2) 꿍따리야리라 68 14.10.2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