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절약이 생활인 남편. 설득하고 싶어요..ㅠㅠ
3 행복할쌍둥이맘 2012.05.27 23:00:13
조회 496 댓글 5 신고

안녕하세요. 쌍둥이 맘입니다.


아이들이 크면서 신혼집으로는 안 되겠다 싶어서

신혼집보다 큰 평수로 이사했습니다.

그렇게 큰 평수도 아니지만, 집 구한다고 조금 무리를 한 탓에

처음에 집안 살림을 제대로 꾸미지 못한 게 아이들 키우면서 계속 마음에 걸렸어요...


아이들이 이제 글도 읽고 쓰고 잘 하게 되면서 책상도 있어야 하고, 책상이 있어야 하니 의자도 있어야 하고,

점점 책도 많아져서 책꽂이도 필요하고..

정말 필요한게 많더군요.

제 화장대도 이사 오다 부러진 탓에 대충 일단 긴급처방 해서 쓰고는 있지만,

그렇게 사용한 지 벌써 3년정도 되가네요.

 

처음에는 저런거 다 필요하다고 하면 남편이 뚝딱뚝딱 어디서 만들어오더라구요.

옛날에는 그런게 생활력 있고 좋아보였는데 ..

요새는 어디서 거울까지 구해오니, 우리 이렇게 궁상맞게 살아야 되나 싶더라구요..ㅠㅠ

저희 그렇게 어려운 것도 아니거든요..ㅠㅠ


 

저희 집, 자잘자잘한 소품은 리폼도 많이 했습니다.


 

근데 여자 마음에 그냥 새로운 제품을 사보고도 싶구..

이것저것 그냥 조금씩 꾸미고 싶어서요....

 

사치하고 싶다는게 아닙니다. 펑펑 쓰고 낭비하고 싶다는게 아녜요.

적어도 아이들 책상이랑 의자, 책꽂이 만큼 10년 넘게 쓸 텐데

튼튼하고 좋은거 새로 사서 아이들한테 선물로 해주고 싶고, 아이들이 예쁘다며 좋아할 모습도 보고싶구요...ㅠㅠ


 

물론 저희 남편, 진짜 알뜰하긴 해요..

전기세, 수도세 아끼려고 전기랑 물도 아껴쓰고...


 

그런데,,, 며칠 전에 세탁기가 고장나서 이왕 이렇게 된 거 새로 사자고 했더니

가격이랑 이런거 알아볼 때까지 시간 걸리니까

당분간은 손빨래를 하라고 하더군요...

손빨래..

말이 손빨래지.. 그거 매일 하면 진짜 죽어납니다.

게다가 신혼이라 저희 부부만 있는것도 아니고, 아이들 옷에 네 가족이 쓰는 수건까지...

정말 장난아닙니다.


 

변기도 너무 낡아서 그냥 이렇게 된 거

변기랑 비데랑 합쳐진 거 사서 쓰면 좋지 않냐,

요새 비데 많이들 쓰던데, 우리가 없는 짓도 아니고 비데 좀 쓰자 했어요.

그리고 요즘엔 그렇게 깔끔하게 해서 좋은 제품들도 많이 나오고... 렌탈도 되니 그렇게 부담스런 가격 아니라고 했더니

 

 


 

그 날 새 변기커버를 사왔습니다...

그리고 화장실청소를 하면 조금 더 쓸 수 있다고 하네요.....


 

시간이 가면 갈 수록 점점 "안된다"라는 말이 많아지고 있습니다..


 

절약하는 것은 정말 좋은 일이지만...

그래도 매번 그러니까 정말이지 쫌 속상하네요... ㅜㅜ
돈 버는게 무작정 모으는 것보단 쫌 쓰면서 돈 버는동안 쌓이는 스트레스도 풀고
그러는거 아닐까요?
우리 남편 지혜롭게 설득 할 지혜 좀 나눠주세요 .... ㅠㅠ

12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오랜만이네요.. 한 1년 됐나?   (1) 눈가리고어흥 255 16.09.06
삼십대 육아에 지친분들   모바일등록 귀요미차니 346 16.09.04
그립다   모바일등록 (2) 가을타는오리 339 16.09.02
똑똑똑   모바일등록 (8) 오빠하다아빠.. 577 16.08.30
친구하실분.....   shine 603 16.08.28
요즘 폭염이라 잠을 못이루는밤이네요   순한쩡이v 347 16.08.15
날씨 엄청 덥네요~~~   여자를몰라v.. 225 16.08.13
폭염 언제까지래요??ㅜㅜ   (3) dbsWKdtls 312 16.08.08
오늘이 입추(立秋) 라고 하던데..폭염에 녹고있는...   (3) 자객무 201 16.08.07
남편이란 나무  file (3) 고독한붕어 656 16.08.05
저랑 친구해요 ㅎ   모바일등록 (5) 여름향수 1,154 16.07.31
요즘 잠도 안오고 저랑 친구하실분   (3) 순한쩡이v 761 16.07.30
오늘 피부과가요~   (1) 뾰죽이 268 16.07.29
친구구해봅니다   (1) 매력적인쩡이. 612 16.07.27
오랜만에 여유   (2) 낭공 240 16.07.24
이 제품 추첨을 통해서 한명에게 선물 드린데요.   꼬마견 147 16.07.23
대전사시는분   모바일등록 (5) 해바라기하마 421 16.07.19
저 어제 시댁 왔어요   모바일등록 (4) 소그미비치 446 16.07.10
비도 오는데 이따 저녁에 파전에다ㅎ   (7) dbsWKdtls 316 16.07.05
장마이긴 한가봐요.   (7) 자객무 224 16.07.0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