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멀고먼 다이어트의 길 ㅠ_ㅠ
3 주원이mam 2012.05.05 21:15:26
조회 572 댓글 4 신고
결혼 4년차. 육아 3년차 주부입니다
나름 관리를 한다했는데. 하하하
정신을 놔버렸는지 임신때 몸무게로 와버렸네요
흑흑~
날도 덥고 해서 얇은 옷을 꺼내입는 순간 거울한테 미안한거죠 ㅠㅠ
뭘입어도 테도 안나고~ 천 그냥 두른느낌? ㅋㅋ
웃는게 웃는게 아니네요
일주일전부터 다여트 돌입했는데... 역시 주말은 힘드네요
식욕땅길때. 무슨 방법없을까요?
물을 마셔도 미친듯이 운동해도 그 유혹은...
바늘로 허벅지를 콕콕 찔러야 하나 ㅠㅠ
10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file 모바일등록 (6) 단아야 199 15.01.15
혹시 남편 모르는 비자금 마련하셨나요?   (14) 해피미소 424 15.01.14
아프면 서럽죠...   모바일등록 (6) 마법처럼 183 15.01.14
부러운 나이  file 모바일등록 (7) 단아야 226 15.01.14
하루 하루   (10) 모야x2 139 15.01.14
우중충   모바일등록 (2) 단아야 66 15.01.14
칭구해요~   rudnfqkek 251 15.01.14
사는 재미가 없어요ㅠㅠ   모바일등록 (10) deftxcepo 350 15.01.14
올만이세요^^   모바일등록 (18) DaramG 211 15.01.14
엄마랑 인연끊기게 생겼어요..   (2) 빨간가방 259 15.01.13
오늘 남편 월급날인데.. ㅠ   (5) 립밤을꼭꼭 276 15.01.13
나는 나라도 사랑 하고싶다.   모바일등록 (1) 하늘임 171 15.01.13
너무억울하고 터무니없는소문에시달림니다 도와주세요........   나바론 187 15.01.12
말 한마디..   (9) 모야x2 212 15.01.12
잠이 안와서 유머 가져왔이요.   모바일등록 (4) 샹랄라 194 15.01.12
집이..넘..추워요..   (8) 자객무 214 15.01.11
잉여 중에 잉여  file 모바일등록 (6) 단아야 260 15.01.09
오늘 하루 어떠셨나요?   (8) 모야x2 167 15.01.08
마음을 비우자....  file 모바일등록 (7) 마법처럼 313 15.01.07
지난 주말 토토가.. 여러분의 생각은?   (5) 모야x2 194 15.01.07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