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20대들의 발언대 즐겨찾기
결혼문제가 달려있어요..도와주세요
8 gnrndh 2012.07.17 15:27:23
조회 2,654 댓글 9 신고
안녕하세요 27살 직장인입니다.

제목 그대로 제가 우유부단해서 고민이에요
제가 하고 싶은 거는 끝까지 하는 고집은 있어요...
하지만, 지금 제 상황이 올해 초 선을 봐서 그분과 결혼을 전제로 만나고 있는데
결혼하면 주말부부로 있어야 하고, 외로움을 많이 타는 저한테는 괴로운 일이지만
워낙 인품이 좋은 사람이기에 감내하고 결혼을 하려고 하는데...

시간이 지날수록 점점 자신이 없어지는 거에요
주변에서 조언을 들어도, 이분 말이 맞는거 같고, 또 저분말이 맞는거 같고,..
줏대가 없이 흔들려요,..특히 이성문제에서 더 그런거 같아요

참 너는 고집이 똥고집이다는 말도 많이 듣는데
지금같은 문제는 뭐가 판단의 기준이 되어야 하는지도 모르겠고,..
단지 저는 그 상대방이 막 좋지도, 싫지도 않습니다.
어른들말이 결혼은 무난하게 하는 것이 좋다고 사람만 좋음 그게 큰거라고..
하시는데, 저는 그 말이 맞다고 생각하면서도 내가 잘해나갈 수 있을까
지금도 일주일에 한 두번 보는 것도 힘든데,
앞으로 더 힘들면 어떡하지... 이런 걱정에 빨리 깨야되는건 아닌가..
싶고, 또 없었던 일로 하자니, 그분이 엄청 저를 좋아하는데
꽤 큰 상처를 받을거 같고,.,,

처음에도 제가 거절했다가 어렵게 사귀기 시작한거라...
휴,,, 이럴땐 아무 판단의 기준도 안서네요.... ㅠ
그 분이 저랑 나이차가 좀 있는데, 저는 아직 밤늦게 잘자라고 전화해주고
하루 세 네 통화는 해야한다고 생각하는데

지금 만나고 있는 사람하고는 2통?하면 많이 하는 거에요
물론 그분이 연애경험도 많고, 그렇기 때문에 제가 칭얼대지도 못하겠고
또 그러자니 자존심 상하고,,,, 저한테 믿음이 안가는 행동은 안하니까요..
주변 어른들이나 지인들의 평가도 그렇구요..
딱 느낌이란게 있잖아요. 연애경험이 많아서 그런지 별로 연락같은거에
집착안하는 스타일,.. 전 그런것도 못마땅 하거든요...

또 막상 놓자니, 이분처럼 따뜻하고 자상한 성격을 괜히 놓치는 것은 아닌가
또 잡자니, 나 외로워서 결혼해도 어떻게 살지...싶고
양 손에 떡을 쥐고 어느 하나를 버리지를 못하고 있네요..

그 판단의 기준이 뭐가 되야 하는지도 모르겠구요...

저 어떡하면 좋죠.?
하나를 얻으면 하나를 포기해야 하지만
머리 속으로는 재고만 있고....
한심하지만, 정말 저한테는 결혼이 달린 큰 문제입니다....

참고로 그분이 직장을 옭겨 합칠 가능성은 없습니다
12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포인트 제도 개편 안내  (15)
곰TV [JBOX 이용권] 구매하고 선물 받자!  (1)
'나'에게 응원 편지 남기고 상품권 받자!  (180)
또래톡 게시판 이용규칙  (8)
'옥탑방고양이'연극 선착순 무료티켓 이벤트   미발송 30 16.11.30
돈문제..   (3) 요노미 104 16.11.23
카카오톡 대화내용 복구 프로그램?????   둠둠둠 344 16.11.07
조언 좀 구해요   (3) ddangbe7 106 16.11.07
선영아사랑해이벤트 11월 말까지 계속하네요ㅋㅋ   어울림 74 16.10.25
오빠 취업이 너무 안되요 ㅠㅠ   아양교 211 16.10.14
게임도 안하고 공부만 하고 책만 읽을꺼 같은 남자 어떤가요?   (4) 그리운날 183 16.10.06
20대 백수있으신가요 ㅠㅠㅠ   여름잉귀여워 212 16.09.30
남자친구의 노트북 수리비 문제입니다. 봐주세요..   모바일등록 (1) 슬픈여자 192 16.09.09
귀욤귀욤하면서 오글거리는 연애 코칰ㅋㅋ   맹고립스틱 136 16.09.08
현재 돈 얼마나 모으셨어요?   (2) 리리슈슈 304 16.09.06
무한도전 무한상사 지디 간지..:D  file 끙꺼따기싱꿍 638 16.08.27
토플 준비하시는 분들 있나요ㅠㅠ?   졸려죽겠다ㅠ.. 111 16.08.25
라이언장학금 받았어요   (1) 커피향기의 407 16.07.28
20대없나요?   (2) 여름은싫어 288 16.07.25
자꾸 남들이랑 비교하며 제 복을 걷어차네요ㅠㅠ   러블리아 331 16.07.21
이렇게 좋은 커피를 어떻게 끊으란 말인가요,,  file (4) 또봉이맘 296 16.07.14
쥬얼리쿠션 커버 완전 쩔어!!  file (1) 콘코니 202 16.07.14
왕좌의 게임 분위기 게임  file 발라추이 337 16.07.05
비만주사 이번에는 효과 제대로 봤어요ㅠ   (3) starshow81 380 16.07.0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