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20대들의 발언대 즐겨찾기
결혼문제가 달려있어요..도와주세요
8 gnrndh 2012.07.17 15:27:23
조회 2,621 댓글 9 신고
안녕하세요 27살 직장인입니다.

제목 그대로 제가 우유부단해서 고민이에요
제가 하고 싶은 거는 끝까지 하는 고집은 있어요...
하지만, 지금 제 상황이 올해 초 선을 봐서 그분과 결혼을 전제로 만나고 있는데
결혼하면 주말부부로 있어야 하고, 외로움을 많이 타는 저한테는 괴로운 일이지만
워낙 인품이 좋은 사람이기에 감내하고 결혼을 하려고 하는데...

시간이 지날수록 점점 자신이 없어지는 거에요
주변에서 조언을 들어도, 이분 말이 맞는거 같고, 또 저분말이 맞는거 같고,..
줏대가 없이 흔들려요,..특히 이성문제에서 더 그런거 같아요

참 너는 고집이 똥고집이다는 말도 많이 듣는데
지금같은 문제는 뭐가 판단의 기준이 되어야 하는지도 모르겠고,..
단지 저는 그 상대방이 막 좋지도, 싫지도 않습니다.
어른들말이 결혼은 무난하게 하는 것이 좋다고 사람만 좋음 그게 큰거라고..
하시는데, 저는 그 말이 맞다고 생각하면서도 내가 잘해나갈 수 있을까
지금도 일주일에 한 두번 보는 것도 힘든데,
앞으로 더 힘들면 어떡하지... 이런 걱정에 빨리 깨야되는건 아닌가..
싶고, 또 없었던 일로 하자니, 그분이 엄청 저를 좋아하는데
꽤 큰 상처를 받을거 같고,.,,

처음에도 제가 거절했다가 어렵게 사귀기 시작한거라...
휴,,, 이럴땐 아무 판단의 기준도 안서네요.... ㅠ
그 분이 저랑 나이차가 좀 있는데, 저는 아직 밤늦게 잘자라고 전화해주고
하루 세 네 통화는 해야한다고 생각하는데

지금 만나고 있는 사람하고는 2통?하면 많이 하는 거에요
물론 그분이 연애경험도 많고, 그렇기 때문에 제가 칭얼대지도 못하겠고
또 그러자니 자존심 상하고,,,, 저한테 믿음이 안가는 행동은 안하니까요..
주변 어른들이나 지인들의 평가도 그렇구요..
딱 느낌이란게 있잖아요. 연애경험이 많아서 그런지 별로 연락같은거에
집착안하는 스타일,.. 전 그런것도 못마땅 하거든요...

또 막상 놓자니, 이분처럼 따뜻하고 자상한 성격을 괜히 놓치는 것은 아닌가
또 잡자니, 나 외로워서 결혼해도 어떻게 살지...싶고
양 손에 떡을 쥐고 어느 하나를 버리지를 못하고 있네요..

그 판단의 기준이 뭐가 되야 하는지도 모르겠구요...

저 어떡하면 좋죠.?
하나를 얻으면 하나를 포기해야 하지만
머리 속으로는 재고만 있고....
한심하지만, 정말 저한테는 결혼이 달린 큰 문제입니다....

참고로 그분이 직장을 옭겨 합칠 가능성은 없습니다
12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프로필 사진 등록하고 바나나우유 받아가세요 ^^  (127)
배꼽 빠지게 웃긴 포토 공유하고 도넛 드세요~  (15)
내 고민 풀어놓고 영화예매권 챙기자!  (15)
ㅂㅎㄴㄱㄴㅇㄴ   모바일등록 (1) 힘들어죽을맛 32 14.10.19
페스포우 패딩갖고싶다 어떡하져  file 얼라이브 1,469 14.10.15
[참가비 무료 전시/박람회 추천] 장애대학생 채용설명회 정보 공유해요.  file mania81963 35 14.10.15
ㅎ,구규규규규,,,ㅜㅜ김영광 팬사인회 한다함  file (1) 얼라이브 52 14.10.14
자격증   마니아 29 14.10.12
의도치 않게… 파파보이가 돼버렸네요..   (9) 박맹구리 1,071 14.10.10
[공모전추천] 오중석 작가와 함께하는 사진 공모전! 1등상금 500만원에..  file 룰랄라룰랄라 42 14.10.09
자젹증따기   (1) 마니아 42 14.10.09
노력은 많이해요   (2) 마니아 51 14.10.09
안녕하세요 부탁 드립니다   (1) 나만의여신 67 14.10.07
제가생각하는 맥주안주 BEST 들  file (1) 로즈골드 208 14.10.07
제생일이에요^^   모바일등록 (2) ♡예림맘♡ 56 14.10.07
모리와 함께한 화요일   그자 42 14.10.04
아디다스 마이걸즈 행사 참여하시는 분~ 같이가욥! 씨스타보라, 존박도..  file 여늬맘 215 14.10.02
미생드라마~임시완볼수있는기회??  file 쏘양쏘양 321 14.09.29
오랜만에 먹은 감자전ㅎㅎ  file (1) 울려퍼지는이.. 383 14.09.29
금요일 즐~   칙칙폭 279 14.09.26
티스토어에서 게임받아서 해보세요~~  file 봉붕이 565 14.09.22
서른즈음에~~   (3) 아르마 165 14.09.21
와우! 완전 조아~ 서코니 9000원에 살 수 있네요! 저도 지름~~   화려한저녁 176 14.09.19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