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힘을내자! 직장생활 즐겨찾기
진짜 내인생 거지 같아요...
4 느림보거북이 2012.07.12 14:04:26
조회 2,789 댓글 19 신고
지금 너무 우울하고 힘드네요...
회사에서 저를 왕따해도 힘들게 얻은 직장이라 참고 참아가며 1년2개월 근무했습니다.
통근 출퇴근 다합쳐 3시간 거리에요 출근 1시간 30분 정도로 잡아서....
출퇴근 힘들고 사람관계 힘든데도 여지껏 근무했다는 것 차체가 대견하다 생각해요...
점심 저혼자 먹습니다. 그리고 회식때도 저는 꿔다논 보릿자루 같아요
지난 금요일엔 아예 부르지 않더군요... 회식하는지 눈치로 알았습니다. 그런데 저에겐 아무 통보도 하지 않더군요,,, 자존심상 모른척하고 퇴근했습니다.
그만 둬야 겠다 하고 생각하니 돈생각 다시 취업할 생각 여러가지 생각들 복잡해지고 지금 이 상황 짜증나고 내가 이렇게까지 만들었나 싶기도하고 머릿속이 복잡해서 얼굴색 별로 좋지 못했나봐요 제가 얼굴에 감정 그대로 나타나는 편이라...밥먹고 전화하면서 걸어오는데 사장님이 대뜸 인상을 쓰며 걸어온다고 막 뭐라시는거에요 그러면서 제표정가지고 전무랑 이야기 하는걸 얼핏들으면서 사무실에 들어왔습니다. 넘 눈물이 나요 짜증나고...
소극적인 제탓이 크겠죠... 하지만 저도 저를 잘 알기에 초반엔 제나름대로 열심히 친해지려고 노력했어요 먹을것 나눠줘 보기도 하고 이것저것 챙겨드리기도 하고 그런데 반응은 썰렁~ 그리고 키폰번호 안되어 있길래 작성해서 붙여줬더니 그것 잡아뜯어 버리더라구요... 참 남감하더라구요.....전 직장에서는 진짜 가족같이 떠들고 웃고 농담하면서 생활했는데.... 이렇게 힘든직장은 처음이에요.. 일이 힘들지 않아서 여지껏 버틴 것 같네요... 이제 저도 한계인가봐요...
사직서 작성해 놓고 제출할 날짜 정하려구요....
인수인계등 생각하고 퇴사해야 할것 같은데.. 퇴사전 몇달전에 통보하시나요? 보통이요...
글이 넘 두서 없고 뒤죽박죽이라 죄송하네요...
16

파워링크 AD
클릭초이스 등록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제 속이 좁은건가요?   (3) tmxkejawl 297 16.12.07
키워드 너무 두드리니 손목이 다 아파요   (1) 두근두근대니 172 16.11.25
[이탈] 옆집 소음   모바일등록 (7) 라온하게 1,028 16.11.22
수애 언니의 귀여운 맨투맨 소화력...  file (1) fashionnluv.. 2,700 16.11.07
비타민 먹는김에 같이 좀더 챙겨보면 좋을것 같네요ㅎㅎ   (5) 잠보 444 16.10.31
직장생활 답이없네요   모바일등록 (3) 직장맘 556 16.10.19
임신유세 직장동료   (7) 휴휴꽃 716 16.10.17
사내에 꼭 이런 여직원 있나요?   (1) 소레까라 1,113 16.10.13
사회생활 선배분들 조언 도움좀 주세요..   모바일등록 (1) Aivw 258 16.10.09
사무직은 ...   모바일등록 (8) A44 938 16.10.05
신입사원 스트레스 ㅠㅠㅠ 미치겠네요.   (4) haru5730 737 16.09.04
예비맘인데 자궁근종 있다네요...   (2) 955 16.09.01
돈모으려고하는데   모바일등록 (1) ㅍㅣ글렛 547 16.08.18
자궁근종으로 하이프시술 받앗어요  file (4) 미향 1,877 16.08.06
강북쪽 사시는분   모바일등록 (3) 행볶 506 16.08.02
조언 좀 해주세요 ㅠㅠ   모바일등록 (9) 알랑알랑 532 16.07.26
삶의활력이되줄취미   모바일등록 (3) 마리테 554 16.07.07
자위팁이용   모바일등록 (5) 이쁘닝 6,157 16.07.06
일이 힘든 것 보다 상사랑 안맞으니까 회사 다니기힘드네요   (2) 레이디뽀 445 16.07.05
남자친구한테 사랑한다는 표현을 잘 안하게되네요 점점   레이디뽀 518 16.07.0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