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서울 인구 991만명…32년 만에 1000만 미달
39 더팩트 2021.03.03 10:08:23
조회 22 댓글 0 신고
서울시 인구가 32년 만에 1000만 명 아래로 감소했다. 자치구별 인구현황 /서울시 제공
서울시 인구가 32년 만에 1000만 명 아래로 감소했다. 자치구별 인구현황 /서울시 제공

25개 자치구 중 23곳 감소…영유아 줄고 고령층 늘어

[더팩트|이진하 기자] 서울인구가 32년 만에 처음으로 1000만 명 미만으로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3일 서울시가 발표한 주민등록인구 조사 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서울 인구는 991만1088명으로 집계됐다. 1988년 이후 처음으로 1000만 명 아래로 내려간 것이다.

세부적으로 보면 전년대비 내국인 인구는 약 6만 명, 외국인은 4만 명이 줄었다. 외국인 중 중국 국적(한국계 포함)은 3만2000명이 감소했으나 베트남과 몽골 국적은 증가했다.

내국인 세대수는 441만7954세대로 전년대비 9만349세대(2.09%)증가해 증가 추세를 이어갔다. 반면 세대당 인구는 2.19명으로 전년대비 0.06명 감소했다.

전체 세대에서 1~2인 세대가 차지하는 비중은 63.8%로 전년대비 2.0%p 증가했다. 1인 세대 비율이 높은 구는 관악구(58.3%), 종로구(51.1%), 중구(50.7%) 순이었다.

고령화 지표 추이. (단위 %, 100명당 명) /서울시 제공
고령화 지표 추이. (단위 %, 100명당 명) /서울시 제공

자치구별로는 송파구가 67만3926명으로 가장 많고, 중구가 13만4635명으로 가장 적었다. 2019년과 비교하면 강동구와 영등포구는 각각 2만3608명, 6381명 증가했지만 나머지 23개구는 모두 줄었다.

연령별로는 25~29세 인구가 85만8648명으로 가장 많고, 이어 45~49세(81만9052명), 50~54세(80만7718명) 순이었다. 0~4세 인구는 10.26% 감소한 반면 85~89세 인구는 11.42% 증가해 급격한 저출산·고령화 추세가 드러났다.

전체 인구 중 65세 이상 인구 비율을 뜻하는 고령화율 지표는 2018년 14.1%, 2019년 14.8%에 이어 지난해는 15.8%로 증가했다. 자치구별로 살펴보면 강남구(13.8%), 송파구(13.9%)를 제외하고 23개구가 고령사회 기준인 14%를 넘었다.

생산가능(15~64세)인구 100명이 부양해야 할 인구(14세 이하 65세 이상)를 나타내는 총부양비는 35.2명으로 전년대비 1.3명 증가했다.

이원목 서울시 스마트도시정책관은 "1000만 인구가 특별한 의미를 가진다기보다는 인구변화가 가져 올 사회변화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관련 정책을 지속적으로 마련하는 것이 더 중요할 것"이라며 "가속화되고 있는 저출산과 고령화 등 인구구조의 변화를 면밀히 파악하고 대비하기 위해 인구통계를 시의적절하게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jh311@tf.co.kr



[인기기사]

· '13조' 던진 연기금, 언제까지 팔까?…개인 "주식시장에 얼음물"

· '3지대 대표' 안철수, 국민의힘과 단일화 앞두고 '적합도 vs 경쟁력' 신경전

· 피고인 소명 없는 '양심적 병역거부' 불인정은 위법

· "수소사회 주도권 쥔다" 정의선 현대차 회장, 국내외 '광폭 행보'

· 임은정 배제·차규근 영장…윤석열, '수사청 반대' 전면전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데뷔 1주년' 크래비티, 알차고 눈부신 성과들  file new 더팩트 4 11:51:04
윤지성, 미니 2집 커버 이미지 공개…'차분·시크' 눈길   file new 더팩트 0 11:21:31
'신예 래퍼' 윤끼, 220엔터 전속계약 체결…크나큰과 한솥밥  file new 더팩트 0 11:14:17
'강철부대' 첫 탈락은 해병대수색대…시청률은 수직 상승  file new (1) 더팩트 12 10:59:25
박해진, 박기웅·김희재 '몰카 커피차'에 깜짝 "허술한데 당했네"  file new 더팩트 1 10:50:00
다운, 진화한 음악+릴보이·권진아 피처링…신보 기대 요인  file new 더팩트 4 10:48:18
뉴이스트, 솔로곡 음원 일부 공개... 5인 5색 '낭만의 재해석'  file new 더팩트 2 10:34:34
그레이시, '숨;(Blood Night)' 활동 마무리…신흥 '콘셉트 장인' 등..  file new 더팩트 0 10:20:42
'무브 투 헤븐', 5월 공개…이제훈X탕준상 감성 시너지  file new 더팩트 2 10:23:49
ITZY, 더 세고 과감하게…'GUESS WHO' 티저 공개  file new 더팩트 2 10:06:52
김민재·박규영, '달리와 감자탕' 캐스팅…4월 첫 촬영  file new 더팩트 4 10:04:49
김나영, '봄 내음보다 너를' 발매…'아련한 추억' 선사  file new 더팩트 0 09:44:37
[속보] 코로나 신규확진 731명…주말효과 사라지자 급증  file new 더팩트 2 09:39:54
'별그대' 장태유 PD, 서예지 루머에 고통 호소 "일면식도 없어"  file new 더팩트 12 09:42:15
'시험지 유출' 숙명여고 쌍둥이 항소심 오늘 시작  file new 더팩트 0 00:00:03
방탄소년단, 日 신곡으로 美 빌보드 핫100 81위  file new 더팩트 3 09:39:24
'미나리' 윤여정, 美 아카데미 시상식 참석…"조용히 출국"  file new 더팩트 5 09:37:53
'선거법 위반' 권오을 전 국회 사무총장 집행유예 확정  file new 더팩트 0 06:00:01
'민심수습-개혁 마무리' 두 토끼 잡을 검찰총장 있나  file new 더팩트 0 05:00:04
홍은희, 코로나19 확진자 밀접 접촉 "자가격리→촬영 중단 죄송"  file new 더팩트 14 08:36:4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