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운명의 날' 이재용, 취재진 질문에 침묵
39 더팩트 2021.01.18 14:12:45
조회 19 댓글 0 신고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8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린 국정농단 사건 파기환송심 선고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남용희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8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린 국정농단 사건 파기환송심 선고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남용희 기자

재판 25분 앞두고 법원 도착

[더팩트ㅣ김세정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국정농단' 사건 파기환송심 선고공판에 출석했다.

이 부회장은 18일 오후 2시5분부터 서울고법 형사1부(정준영 부장판사)의 심리로 열리는 파기환송심 선고공판 약 25분 전인 오후 1시41분께 굳은 표정으로 차에서 내렸다.

이 부회장의 출석을 앞두고 법원은 취재진과 시민들 약 200여 명이 몰리면서 혼잡해졌다. 혹시 모를 충돌을 막기 위해 경찰 인력도 100여 명 배치됐다.

일부 시민들은 이 부회장이 모습을 드러내자 "구속하라"며 목소리를 높이기도 했다.

'심경이 어떠한가' '선고 앞두고 그룹에 어떤 지시를 했는가' 등을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이 부회장은 아무런 대답을 하지 않고 천천히 법정으로 향했다.

이 부회장은 박근혜 전 대통령과 최서원(개명 전 최순실) 씨에게 삼성 경영권 승계 등을 도와달라고 청탁하고 대가로 298억여원의 뇌물을 제공한 혐의 등으로 2017년 2월 기소됐다. 1심은 최 씨의 딸 정유라 씨 승마 지원 72억원, 한국동계스포츠영재센터 후원 16억원 등 일부를 유죄로 보고 징역 5년의 실형을 선고했다.

2심에서는 승마 지원 일부와 동계스포츠영재센터 후원금 전체가 무죄로 판단돼 징역 2년6개월에 집행유예 4년을 선고받고 풀려났다. 그러나 대법원은 2심에서 무죄로 판단한 정 씨의 말 구입액과 동계스포츠영재센터 후원금을 '뇌물로 봐야 한다'며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다.

이 부회장의 사건을 심리하는 서울고법 재판부는 삼성에 기업 총수 비리를 감시할 수 있는 준법감시위원회 제도를 도입하고, 양형에 고려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이에 박영수 특별검사팀은 재판 공정성을 우려하며 재판부 기피 신청을 냈지만 기각됐다. 지난해 1월 17일 재판을 마지막으로 중단된 파기환송심 재판은 같은 해 10월이 돼서야 재개됐다.

지난달 열린 결심공판에서 특검은 이 부회장에게 징역 9년의 실형을 선고해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다. 최지성 전 삼성그룹 미래전략실장과 장충기 전 미래전략실 차장, 박상진 전 삼성전자 사장에게는 징역 7년을, 황성수 전 삼성전자 전무에게는 징역 5년을 구형한 바 있다.


sejungkim@tf.co.kr



[인기기사]

· [단독] 양정철 美 CSIS행, 류진 풍산그룹 회장이 도왔다

· [TF초점] 양정철·류진 회장, 美 CSIS·고 노무현 대통령 인연 주목

· [속보] 文대통령 "李-朴 사면, 지금은 말할 때 아냐"

· [강일홍의 연예가클로즈업] '좌충우돌' 유승준, 왜 '돌아올 수 없는 강' 건너나

· 부동산 대책 실패 시인한 문 대통령 "투기 방지 역점 뒀지만 안정화 성공 못해"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트롯 전설'이 된 나의 인생곡⑦] '안동역에서' 진성, "꿈같은 반전..  file 더팩트 20 21.03.04
정계진출 부인 안한 윤석열 '부패완판' 여론전  file 더팩트 33 21.03.04
검찰 심리전문가, '정인이 양모 거짓말' 전원일치 판정  file 더팩트 29 21.03.04
룰루 왕·정이삭·클로이 자오…스크린 물들이는 '아시아 웨이브'  file 더팩트 19 21.03.04
'연예계 숨은 천사' 조정현, 3일 국민훈장 석류장 수상 영예  file (1) 더팩트 109 21.03.03
퇴근길 경찰 앞 '지하철 성추행' 30대 딱 걸렸네  file 더팩트 48 21.03.03
이용진, '컴백홈' 새 MC 확정…유재석·이영지와 호흡  file 더팩트 58 21.03.03
인터넷 쇼핑몰 평가 마켓컬리 1위…홈플러스·CJ몰 순  file 더팩트 45 21.03.03
'세금 39억 체납' 최순영 전 회장 가택수색 해보니  file 더팩트 44 21.03.03
[영상] 윤석열 "검수완박은 부패완판"…더욱 거세진 중수청 반..  file (1) 더팩트 16 21.03.03
서울시, 백신 이상반응 환자 이송체계 구축   file 더팩트 17 21.03.03
접종 뒤 사망 2명은 요양병원 환자…"백신 연관성 조사 중"  file 더팩트 63 21.03.03
이성윤 "공수처 넘어간 김학의 사건' 검찰 재이첩 안 돼"  file 더팩트 17 21.03.03
아이콘 "신곡 '왜왜왜', 동혁의 울부짖음이 포인트"(일문일답)  file 더팩트 20 21.03.03
윤석열 "수사청은 헌법 위배…정계진출, 지금 말하기 어려워"  file 더팩트 22 21.03.03
[속보]윤석열 "검수완박은 '부패완판'…헌법정신에 위배"  file 더팩트 13 21.03.03
데이브레이크, 집념의 '곱나쇼'…21회 공연 1000명 달성  file 더팩트 19 21.03.03
김희철 웹드라마 '청춘 레시피' 출연, 문가영과 호흡  file 더팩트 36 21.03.03
외국인근로자 선제검사 무더기 확진…기숙사 전수조사  file 더팩트 28 21.03.03
구로·금천·영등포 외국인근로자 선별진료소 연장 운영  file 더팩트 18 21.03.0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