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미스터 트롯' 첫 공연] 코로나도 막지 못한 올림픽공원의 '뜨거운 열기'
39 더팩트 2020.08.08 01:57:56
조회 186 댓글 0 신고
\
"팬들의 마음을 생각하며 매 순간 정성을 다해 노래를 부르겠다." 첫 무대에 오른 임영웅은 설운도의 '보랏빛 엽서'까지 완벽한 무대로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강일홍 기자

관객들 "깊은 울림과 감동으로 코로나 우울 해소된 느낌"

[더팩트|올림픽체조경기장=강일홍 기자] 7일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펼쳐진 '내일은 미스터 트롯' 콘서트 첫 공연은 매 순간 흥분의 도가니였다. 가수들도 관객들도 모두가 조심스러웠지만 뜨거웠다.

코로나 분위기를 거슬러 드러내놓고 환호를 내지르지는 못해도 무대 위 트롯스타들의 향연에 관객들의 가슴은 찡하게 울려퍼졌다.

'지친 나를 안아 주면서 사랑한다 정말 사랑 한다는 그 말을 해준다면/ 나는 사막을 걷는다 해도 꽃길이라 생각 할 겁니다/ 우린 늙어가는 것이 아니라 조금씩 익어가는 겁니다/ 저 높은 곳에 함께 가야 할 사람 그대 뿐입니다.'

역시 임영웅이었다. 막이 오르자 임영웅은 TV CHOSUN '미스터 트롯' 예선전에서 불렀던 노사연의 '바램'을 부르며 등장했다. 설운도의 '보랏빛 엽서'까지 완벽한 무대로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임영웅은 노래를 부르기 앞서 벅찬 소감도 밝혔다.

"TV 조선 '미스터 트롯'을 거쳐 오늘의 이 자리에 섰다. 1라운드만 통과 하자는 각오로 참가했는데 최고 영예의 진에 올랐다. 모두 여기 객석에 계신 여러분들의 아낌없는 성원 덕분이다. 설령 아무리 힘든 일이 있더라도 꽃길이라 여기겠다. 팬들의 마음을 생각하며 매 순간 정성을 다해 노래를 부르겠다."

'미스터 트롯' 콘서트는 무대가 열리자 마자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김호중 김희재 장민호 등 '미스터 트롯 TOP7'이 등장하며 순식간에 열기가 달아올랐다. /강일홍 기자
'미스터 트롯' 콘서트는 무대가 열리자 마자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김호중 김희재 장민호 등 '미스터 트롯 TOP7'이 등장하며 순식간에 열기가 달아올랐다. /강일홍 기자

잇달아 영탁의 '추억으로 가는 당신', 이찬원의 '진또배기', 정동원의 색소폰 연주와 함께 열창한 '여백' 등 이어지는 무대마다 관객들은 뜨겁게 반응했다. 마스크를 쓴 불편함은 줄어든 함성만큼 더 뜨거운 박수로 화답했다.

영탁은 "기다리고 기다렸다. 길게 기다린만큼 더 감동적이다. 코로나 장벽으로 오랜 시간 가로 막혔지만 언젠가는 만날 수 있을 거란 희망을 갖고 견뎠다. 오늘 바로 그 날이 됐다. 약속해달라. 우리가 앞으로도 계속 만나기 위해서는 마스크를 철저히 쓰고, 함성 대신 박수를 더 크게 치시라"고 말해 또 한번 박수를 받아냈다.

객석에서 만난 한 50대 여성 관객은 "TV에서만 보던 트롯 영웅들을 직접 가까이서 보는 것만으로 가슴이 탁 트였다"면서 "코로나로 우울했던 마음이 모처럼 깊은 울림과 감동으로 해소된 느낌"이라고 말했다.

첫 공연은 주최 측의 철저한 사전 대비로 차분하게 진행됐다. 입장부터 방역 안내를 하고 문진표 내용과 신분증을 일일이 대조했다. 열감지 체크와 손소독 및 1회용 장갑 등을 배포하기도 했다. /강일홍 기자
첫 공연은 주최 측의 철저한 사전 대비로 차분하게 진행됐다. 입장부터 방역 안내를 하고 문진표 내용과 신분증을 일일이 대조했다. 열감지 체크와 손소독 및 1회용 장갑 등을 배포하기도 했다. /강일홍 기자

공연장 대형 스크린에 띄워진 영상쇼도 볼거리였다. 그동안 TV조선을 통해 방영된 다양한 영상들을 편집해 관객들의 공감대를 이끌어냈다.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김호중 김희재 장민호 등 '미스터 트롯 TOP7' 외에도 김수찬 류지광 김희재 신인선 남승민 고재근 황윤성 등이 익숙한 이미지로 관객들의 뜨거운 지지를 받았다.

오후 7시30분부터 진행된 이날 '미스터 트롯' 첫 공연은 4000여명이 관람했다. 관할 지자체의 공연집합금지 명령 이후 두칸 좌석 띄우기로 조정하면서 5200여석의 좌석수가 좀더 줄었다. /강일홍 기자
오후 7시30분부터 진행된 이날 '미스터 트롯' 첫 공연은 4000여명이 관람했다. 관할 지자체의 공연집합금지 명령 이후 두칸 좌석 띄우기로 조정하면서 5200여석의 좌석수가 좀더 줄었다. /강일홍 기자

'대국민 감사콘서트'로 오후 7시30분부터 진행된 이날 '미스터 트롯' 첫 공연은 4000여명이 관람했다. 당초 1만5000석의 3분의 1 수준인 5200석으로 진행하려다, 관할 지자체의 공연집합금지 명령 이후 두칸 좌석 띄우기로 다시 조정하면서 좌석수가 좀더 줄었다.

첫 공연은 주최 측의 철저한 사전 대비로 차분하게 진행됐다. 입장부터 방역 안내를 하고 문진표 내용과 신분증을 일일이 대조했다. 열감지 체크와 손소독 및 1회용 장갑 등을 배포하기도 했다.

'미스터 트롯' 콘서트는 당초 지난 4월18일 첫 공연을 가진 뒤 전국투어를 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 여파로 순연됐다. 이날 첫 공연을 시작으로 오는 23일까지 3주에 걸쳐 금(1회) 토일(각 2회) 등 총 15회 공연을 진행한다.

eel@tf.co.kr



[인기기사]

· ['미스터 트롯' 첫 공연] 코로나도 막지 못한 올림픽공원의 '뜨거운 열기'

· 유통가 '싹쓰리' 열풍…'도넛부터 티셔츠까지' 출시만 하면 '싹쓸이'

· 엄태구 '바퀴 달린 집'서 매력 방출…누리꾼 "예능 자주 나오길"

· 샌드박스 도티·KARD 전소민, '뒷광고' 논란 거센 후폭풍

· "갑자기 욕을"…샘 오취리 논란에 다니엘 린데만 불똥→해명

1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오늘의 날씨] 절기상 '추분', 전국 선선…큰 일교차   file new 더팩트 1 00:00:10
[TF현장]'패트' 법정 선 황교안·나경원 "권력 맞선 정당방위"  file new 더팩트 4 00:00:09
정주리, 피자→대게 선물 남편과 근황…누리꾼 갑론을박  file new 더팩트 10 00:00:08
[TF경정] 경정선수가 뽑는 최고의 우승 트로피는?  file new 더팩트 3 00:00:08
[TF경륜] 체질 개선과 피나는 노력이 최강자를 만든다  file new 더팩트 3 00:00:08
'한국판 FBI' 국가수사본부 만든다…대공수사권도 가져와  file new 더팩트 26 20.09.21
"K팝에 기여하고파"…더보이즈, 로드 투 '心 스틸러'(종합)  file new 더팩트 3 20.09.21
'신박한 정리' 12명 의뢰인 정주리→정은표 중간점검 결과는?  file new 더팩트 20 20.09.21
전 박원순 비서실장, "가세연 성추행 방조 매도에 극심한 고통"  file new 더팩트 22 20.09.21
KSPO 프로 경륜 트랙팀, 전국 사이클대회 출전  file new 더팩트 4 20.09.21
'비상경영' 경륜경정, 탈출구가 안 보인다  file new 더팩트 6 20.09.21
'대세 핫걸' 총출동…'갬성캠핑'으로 의기투합  file new 더팩트 15 20.09.21
법정 선 황교안 "총선 패배, '천추의 한'…회한의 나날 보내"  file new 더팩트 14 20.09.21
정은경 "추석 대이동, 재확산 불씨될 것…귀향 자제해야"  file new 더팩트 9 20.09.21
'페이스아이디' 이효리, '온도차' 극심한 '제주 라이프' 공개  file new (1) 더팩트 27 20.09.21
'추미애 아들 명예훼손' 신원식 사건, 중앙지검 형사1부 배당  file new 더팩트 12 20.09.21
권상우, 2005년 신정환과 도박설…소속사 "사실무근" 일축  file new 더팩트 29 20.09.21
작사가 김이나, '유스케' 자막실수 지적 "작사 나?"  file new 더팩트 15 20.09.21
스트레이 키즈, 가온차트 주간 1위 기록…문빈&산하 2위  file new 더팩트 6 20.09.21
경찰청장 "개천절 불법집회 현장 체포 …엄중 사법처리"  file new 더팩트 11 20.09.2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