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장제원 아들' 노엘, 신검 결과 4급…"상대적 박탈감 드네"
39 더팩트 2020.04.01 00:00:04
조회 40 댓글 0 신고
미래통합당 장제원 의원의 아들이자 최근 음주운전 사고로 재판에 넘겨졌던 래퍼 노엘(본명 장용준)이 이미 사회복무요원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인디고 뮤직' 홈페이지 갈무리
미래통합당 장제원 의원의 아들이자 최근 음주운전 사고로 재판에 넘겨졌던 래퍼 노엘(본명 장용준)이 이미 사회복무요원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인디고 뮤직' 홈페이지 갈무리

"음주운전에 공익근무에 나 참"

[더팩트 | 문병곤 기자] 미래통합당 장제원 의원의 아들인 래퍼 노엘(본명 장용준)이 지난해 12월 사회복무요원 판정을 받았다. 이 사실은 뒤늦게 알려져 누리꾼들의 공분을 샀다.

최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공개된 장제원 의원의 병역 사항에 따르면 노엘은 2019년 12월 19일 신체등급 4급의 사회복무요원 소집대상으로 판정받았다. 판정 이유는 알려지지 않았다.

4급 판정을 받은 병역 대상자는 현역 복무 대신 국가기관, 지방자치단체, 공공단체 및 사회복지, 보건의료, 교육문화, 환경 안전 등의 사회서비스 업무 및 행정업무 등의 지원업무를 맡게 된다.

노엘의 4급 판정 사실이 알려지자 누리꾼들은 분노감을 표출했다. 노엘의 음주운전 이력도 재조명됐다. 누리꾼들은 "무엇 때문에 공익?? 부모 잘 만나서?? 수입차 구매했다고 자랑하고 음주하고 운전하더니. 참 인생 부럽다 부러워" (kmk0****) "애가 음주운전에 공익근무에 나 참...장제원 의원님 슈퍼맨이세요?" (qkrw****) "저런 금수저들 보면 나 같은 흙수저들은 짜증 나기도 하고 부럽기도 하고 상대적 박탈감이 들기도 하고 참 그러네 세상"(msha****) "이거 정말 잘못 돼가고 있는 거 같다. 공익에 전과자에...나라 법이 좀 달라져야 할 거 같아"(hale****) 등의 반응을 보였다.

앞서 지난 2019년 9월 7일 노엘은 서울 마포구 한 도로에서 술에 취한 상태로 차를 몰다가 오토바이와 충돌했다. 이 사고로 오토바이 운전자는 경상을 입었다. 당시 노엘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준인 0.08% 이상이었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노엘에 대해 특가법상 위험 운전 치상, 음주운전, 범인도피 교사 등의 혐의를 적용했고 불구속 기소 의견을 달아 같은 해 9월 27일 검찰에 송치했다. 다만 사건 발생 후 20일이나 지난 뒤 이뤄진 검찰송치에 일각에선 장 의원의 개입이 있는 것이 아니냐는 의혹이 나왔다. 당시 경찰은 "장 의원의 사건 개입 여부에 대해서는 혐의가 없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노엘은 지인 A 씨에게 운전을 대신했다는 허위진술을 부탁한 혐의와 함께 허위로 보험사고 접수를 해서 보험처리를 시도한 혐의도 받았다. 노엘 대신 운전했다고 주장한 A 씨는 범인 도피, 보험사기방지 특별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기소 됐다.

노엘은 이에 대해 소속사 인디고뮤직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사과글을 올리고 "불미스러운 음주운전 사고에 관하여 사과의 말씀을 올리고자 이 글을 쓴다. 정말 죄송하고 변명의 여지가 없다. 수사 과정에 성실히 임하고 그에 따른 처벌을 달게 받겠다"라고 전하고 향후 모든 활동을 중단하겠다"고 말했다.

이후 지난 10일 서울서부지방검찰청 형사3부는 노엘을 특가법상 위험 운전 치상,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 범인도피 교사, 보험사기방지 특별법 위반 혐의 등으로 불구속 기소, 재판에 넘겼다. 노엘의 첫 공판은 오는 4월 9일 진행될 예정이다.

노엘은 2017년 Mnet '고등래퍼', 2018년 Mnet '쇼미더머니 777' 등에 출연하며 이름과 얼굴을 알린 2000년생 래퍼다.

soral215@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인기기사]

· 박혜경, 열애 인정 "진중하게 만나고 있어"

· [내가 본 '아이디'] 계속 설렘을 주는 가수와 음악

· [TF사진관] '국회 깔맞춤 패션 1인자'…노란색 마스크 착용한 심상정 대표

· 방탄소년단, 코로나19 특집 美 '코든쇼' 출연 "빨리 만나고 싶어"

· '코로나19 집단감염' 의정부 성모병원 1일부터 폐쇄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정은경 "종교시설 소모임 취소·연기·비대면 전환 해달라"  file new 더팩트 19 15:52:57
12일부터 전국에 비…'이른 장마' 가능성  file new 더팩트 17 15:05:21
'농구 황제' 마이클 조던, 인종차별 철폐 위해 1억 달러 기부  file new 더팩트 10 11:51:00
코로나19 신규확진 51명…8일만에 다시 50명대  file new 더팩트 13 11:11:10
[오늘의 날씨] 내륙 곳곳에 소나기…'무더위 한풀 꺾여'  file new 더팩트 18 01:52:31
[TF업앤다운] 21년 역사 속 '개콘', 몰카 사건으로 '울상'  file new 더팩트 43 00:00:04
태양, 민효린과 결혼 전 진심…3년 전 그 순간  file new 더팩트 73 00:00:03
[TF초점] 1일1'깡'→'깡'동단결로 전성기 되찾은 비  file new 더팩트 14 00:00:03
[56th 백상] "이변은 없었다"…'기생충'·'동백꽃' 나란히 대상(종합.  file 더팩트 27 20.06.05
대법, "선종구 전 하이마트 회장 182억 보수 증액 부당"  file 더팩트 27 20.06.05
세븐틴, 다큐 정한·준 테마 공개…무대 뒤 열정·노력  file 더팩트 19 20.06.05
이켠 "4년째 해외 생활…방송 복귀 마음 없어"  file 더팩트 85 20.06.05
이루비·박지훈, '연애혁명'서 주인공 커플 연기로 호흡  file 더팩트 35 20.06.05
10년 넘게 냈는데…'납입비율로 주는 유족연금' 합헌  file 더팩트 38 20.06.05
'알선수재 혐의' 이제학 전 양천구청장 1심 무죄  file 더팩트 12 20.06.05
조국, "감찰 종결은 민정수석 권한"…직권남용 부인  file 더팩트 21 20.06.05
아이즈원, 상큼·청순·러블리한 12色 매력  file 더팩트 24 20.06.05
트렌디하게 바뀐 '깡', 차트 점령…유튜브 조회수도↑  file 더팩트 12 20.06.05
'꼰대인턴', 한지은·노종현의 반란…시청률 6.3%으로 수목극 1위  file 더팩트 22 20.06.05
'★들의 잔치'…'백상예술대상' 오늘(5일) 무관중 개최  file 더팩트 14 20.06.0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