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가정부 불법고용' 이명희 2심도 징역형 집행유예
39 더팩트 2019.11.14 11:12:54
조회 16 댓글 0 신고
가정부를 불법 고용한 혐의로 기소된 이명희 전 일우재단 이사장이 14일 항소심에서도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사진은 이 전 이사장이 지난해 5월 오전 서울 서초구 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1심 공판을 마친 후 나오는 모습. /더팩트DB
가정부를 불법 고용한 혐의로 기소된 이명희 전 일우재단 이사장이 14일 항소심에서도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사진은 이 전 이사장이 지난해 5월 오전 서울 서초구 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1심 공판을 마친 후 나오는 모습. /더팩트DB

'사회봉사' 명령만 취소…"불법 알고도 바로잡지 않아"

[더팩트ㅣ송주원 기자] 필리핀 가사도우미를 불법 고용한 혐의로 1심에서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이명희(70) 전 일우재단 이사장이 대한 항소심에서도 검찰 구형량보다 무거운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항소9부(이일염 부장판사)는 14일 오전 10시10분 출입국관리법 위반과 위계공무집행방해 등 혐의로 기소된 이 씨의 2심 선고기일을 열고 이같이 판결했다.

검찰은 지난달 결심공판에서 이 씨에게 1심과 마찬가지로 벌금 3000만원을 내려달라고 요청했다.

그러나 2심 재판부는 "이 전 이사장이 불법 고용을 인식하고 바로 잡기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했다고 보기 어렵다. 검찰의 벌금 구형은 이 전 이사장의 죄에 상응하는 형벌이 아니다"라며 징역 1년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다. 다만 이 전 이사장이 재판 도중 남편 고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과 사별한 점 등을 정상참작해 1심에서 명령한 160시간 사회봉사 명령은 취소했다.

2심에서 이 전 이사장 측은 "공소사실을 인정하고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것에 깊이 반성한다"면서도 "불법임을 모르고 한 일이다. 불법 사실을 인지한 후 바로 가사노동자를 본국으로 귀국시켰다"고 변론해 왔다. 필리핀 국적 가사도우미의 귀국은 보수 인상 문제와 무관하고, 회삿돈으로 가사도우미에게 급료를 지급한 사실도 없다고 주장했다.

이 전 이사장과 딸 조현아(45) 전 대한항공 부사장은 필리핀 국적 여성 6명을 대한항공 직원으로 위장해 가사도우미로 불법 고용한 혐의로 불구속 기소됐다. 1심 재판부는 이 전 사장의 혐의를 대부분 인정해 징역 1년6개월에 집행유예 3년, 160시간의 사회봉사를 선고했다. 조 전 부사장 역시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 벌금 2000만원을 선고받았으나 항소하지 않아 형이 확정됐다.

ilraoh@tf.co.kr



[인기기사]

· [TF사진관] '검찰 출석'…나경원, 내리는 비 때문에 '심기불편(?)'

· 집단성폭행 혐의 정준영 징역 7년, 최종훈 5년 구형

· "수험표 버리지 마세요" 유통가 수능 할인 혜택 어디서?

· '차기 법무부 장관' 추미애 급부상 배경은?

· [TF댓글뉴스] 경리·정진운, 열애 인정…"둘이 좋다는데야 뭐"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오늘의 날씨] 전국 흐리고 곳곳에 비…낮에는 시원  file new 더팩트 8 00:37:51
[TF현장] '통진당 소송' 판사들의 회식에선 무슨 일이  file new 더팩트 2 00:00:04
'자가격리' 윤종신, 어머니 위중 소식에 연예계 지인들 걱정  file new 더팩트 15 00:00:04
핫펠트·백지연, 전우용 "박원순은 '남사친'" 발언에 뿔났다  file new 더팩트 26 00:00:04
[TF경정] 알고 넘어가면 좋은 틸트각  file new 더팩트 6 00:00:03
[TF경륜] 만약 경륜 휴장이 없었다면 정종진 시대?  file new 더팩트 3 00:00:03
[TF프리즘] 강자 없는 월화극, 홀로 예능 길 걷는 SBS 강세  file new 더팩트 17 20.07.13
이재명, 16일 운명 판가름…대법 선고기일 확정  file new 더팩트 19 20.07.13
박원순 전 비서 "신체접촉 등 4년간 성추행…사과받고 싶었다.  file new (1) 더팩트 104 20.07.13
경륜·경정, 오는 17일부터 23일까지 무관중 시범경주 시행  file new (1) 더팩트 10 20.07.13
경륜·경정, 코로나19로 바뀐 스마트 입장 신청 시스템 모의 체험  file new 더팩트 11 20.07.13
한동훈 "검언유착 의혹은 '공작'…수사심의위 신청"  file new 더팩트 12 20.07.13
대학 女화장실 침입한 불법 촬영범…잡고보니 현직 해경  file new 더팩트 21 20.07.13
여자친구, '청량 마녀'가 건네는 유혹의 'Apple'(종합)  file new 더팩트 11 20.07.13
지난달 71만 명, 실업급여 1조1000억 원 타갔다…'역대 최대.  file new (1) 더팩트 10 20.07.13
여변 "박원순 고소인 2차 피해 중단돼야…장례도 부적절"  file new (1) 더팩트 48 20.07.13
[속보] '박원순 고발' 전 비서 "성추행 4년간…부서 이동 후에..  file new (1) 더팩트 37 20.07.13
검찰, 전 채널A 기자 수사심의위 신청 반려  file new 더팩트 9 20.07.13
CGV, 영화음악 거장 故 '엔니오 모리꼬네' 추모 기획전 개최  file new (1) 더팩트 9 20.07.13
니콜라 펠츠, 브루클린 베컴과 약혼 "난 운 좋은 여자"  file new (1) 더팩트 17 20.07.1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