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PD수첩' 이해인 "'아이돌학교' 오디션 참가자 3000명 이용당해"
39 더팩트 2019.10.16 07:49:27
조회 28 댓글 0 신고
이해인이 'PD수첩'에 출연해 억울한 심경을 밝혔다. /MBC 'PD수첩' 캡처
이해인이 'PD수첩'에 출연해 억울한 심경을 밝혔다. /MBC 'PD수첩' 캡처

'프로듀스X101' 피해자도 속출

[더팩트|박슬기 기자] Mnet 오디션프로그램 '아이돌학교' 참가자 이해인이 MBC 탐사보도프로그램 'PD수첩'에 출연해 심경을 털어놨다.

15일 방송된 'PD수첩'에서는 'CJ와 가짜 오디션' 편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은 최근 출연자 조작 논란에 휩싸인 '아이돌학교'와 생방송 투표 조작 논란이 된 '프로듀스X101' 등 CJ 계열사 프로그램의 각종 의혹을 다뤘다.

제작진은 '아이돌 학교' 조작 피해를 입었다고 폭로한 이해인의 아버지를 만났다. 그는 "취업 사기랑 똑같은 거 아니냐. 9~10년 고생한 애를 이렇게 조작했다는 것은 정말 악랄하다"고 비판했다.

이해인은 "'아이돌학교'와 관련된 것도 그렇고 제 일이다. 부모님 입을 통해서 말하면 안 된다고 생각했다. 부모님을 방패로 삼는 느낌이 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처음에 저에게 3000명이 있는 오디션장에 가지 말라고 이야기했다"며 '아이돌학교'가 처음부터 조작됐다고 주장했다.

그는 "저는 준비를 안 하고 있었다. 그런데 촬영 전날에 작가님이 '해인님은 가주셔야 할 것 같다'고 했다. 제가 프로듀스 시리즈를 참여했고, 비교적 인지도가 있는 연습생이기 때문이다"라며 "'3000명 오디션 어떻게 보셨어요'라고 물어보면 아무도 대답 못 할 것이다. 오디션을 안 봤으니까. 그 3000명은 이용당했다"라고 말했다.

이해인은 \
이해인은 "오디션에 참여한 지원자 3000명도 이용당했다"고 주장했다. /MBC 'PD수첩' 캡처

또 다른 '아이돌학교' 출연자 A씨는 '3000명 오디션에 갔냐'는 물음에 "아니다. 그 자리에 있지 않았다"고 답했다. 이해인은 이어 포지션 평가에 대해 "칭찬을 받았는데도 떨어졌다. 저한테 미안하다고 하셨다. 이렇게 이미 정해져 있었다"고 조작 논란에 힘을 실었다.

이해인은 파이널 무대 당시 탈락하면서 불거진 투표 조작 논란에 대해서도 입을 열었다. 그는 "(탈락 이후 논란이 불거지자 CJ ENM이) '너는 탈락했지만 실시간 검색어 1위를 하지 않았냐. 승자는 너다'라고 하더라. '널 위한 팀을 만들어주겠다. '아이돌학교 1반'이라는 팀을 만들어서 데뷔시켜주겠다'고 했다"고 말했다.

당시 이해인은 CJ ENM과 전속계약을 체결했고, 1년 안에 데뷔시켜주기로 약속을 받았다고 했다. 그는 "부모님이 처음으로 파이널 무대를 보러 오신 날 제가 탈락했다. 실패자가 된 딸을 부모님이 보시는 건 너무 힘들었다. 이의제기하고 싶다고 하셨을 때 제가 하지 말라고 했다. 계란으로 바위 치기 아닌가 싶었다"며 눈물을 흘렸다.

뿐만 아니라 '아이돌 학교' 제작진은 참가자들에게 금지어 목록을 주며 입단속을 시켰다. 출연자 B 씨는 "'조작이다' '탈락이다' '밤새워서 촬영했다' 이런 말을 다 하지 못하게 했다"고 증언했다. 하지만 '아이돌학교' 담당PD는 "밥을 안 줬다고 하는데 급식소가 있었다. 그 친구들이 밥을 잘 먹어서 살이 찔 정도였다"고 반박했다.

한편 '프로듀스X101'도 석연치 않은 부분이 많았다. 출연자 C씨는 "센터 정할 때부터 이상한 일이 일어났다. 선발하는 거 자체가 연습생들이 뽑는 거다. 그런데 갑자기 바꿔서 그 연습생이 센터가 됐다. 원래는 다른 연습생이 하기로 했다. 제작진이 갑자기 투표 방식을 바꾸겠다고 했다"고 주장해 논란이 됐다.

psg@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인기기사]

· [설리 사망] 장례 비공개…구하라·안재현 등 추모 물결

· 구하라, 故 설리 사진 추가 공개…"눈물 멈추지 않아"

· [TF초점] '조국 사퇴'에도 웃지 못하는 한국당

· [TF확대경] 한국당, 조국 사퇴했지만 또 장외로

· [TF현장] 이통3사 CEO·방통위원장 회동…'건강한' 서비스 경쟁 공감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단독 그후] 김호영 성추행 혐의 피소, 누리꾼 '냉소' 반응  file 더팩트 97 19.11.12
[오늘의 날씨] 서울 아침 6도 한낮 16도, 내륙 일부 안개  file 더팩트 10 19.11.12
[TF경륜] 달라진 광명 스피돔 레이스, 차별화 투자 전략 필요  file 더팩트 15 19.11.12
'치매 골프' 전두환 또 불출석..."헬기 사격 없었다"  file 더팩트 26 19.11.11
[단독] 김호영과 문자 일부 공개..A씨 "경찰에 증거 제출"  file 더팩트 78 19.11.11
이상미, 결혼 앞두고 예비신랑 공개…"연하 직장인"  file 더팩트 263 19.11.11
조국, 정경심 기소에 "국민께 송구...검찰개혁은 계속 돼야"  file 더팩트 20 19.11.11
문무일 "검찰, 조국 수사 고충 있었을 것"  file 더팩트 26 19.11.11
정경심 14개 혐의 기소…딸·동생·조카 공범으로  file 더팩트 20 19.11.11
경륜경정, 전자카드 이용자 보호 기능 활성화 캠페인 진행  file 더팩트 10 19.11.11
경륜경정총괄본부 ‘마음 따라가는 자전거 길’ 평가회  file 더팩트 19 19.11.11
[단독] 뮤지컬 배우 김호영, 동성 성추행 혐의로 피소  file 더팩트 58 19.11.11
'날 녹여주오' 오아린, 촌철살인 대사 BEST 3  file (1) 더팩트 32 19.11.11
예능 안 부러운 송가인..콘서트 시청률 8.5%  file 더팩트 36 19.11.11
수능 D-3...경찰, 1만명 동원 '특별활동'  file (1) 더팩트 13 19.11.11
슈주 성민, 데뷔 14년 만에 첫 솔로앨범 발표  file 더팩트 13 19.11.11
"그럴싸했죠?"…'런닝맨' 강한나, '흥한나'의 진면목  file 더팩트 34 19.11.11
'하자있는 인간들' 오연서X안재현, '만찢' 비주얼 커플  file 더팩트 38 19.11.11
"어젯밤 나는"…이시언 '아내를 죽였다', 강렬한 예고편  file 더팩트 20 19.11.11
정경심 오늘 두번째 기소...조국 이르면 이번주 소환  file 더팩트 7 19.11.1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