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도서/공연/영화 즐겨찾기
[ 하트브레이커 ], 연애브레이커, 이 영화 생각보다 웃기는데?
14  MV제이와이 2019.10.11 23:51:21
조회 112 댓글 0 신고

 

<하트브레이커>

프랑스에서는 400만관객을 동원했을 정도로 흥행을 한 
가볍고 유쾌한 로맨틱코미디물이다.

 '하트브레이커'단은, 
남자때문에 쉽게 못 헤어지는 여자들을 위해
훈남요원을 보내 깨끗하게 정리하게해주는 독특한 직업팀이다. 

이들의 유쾌하면서도 독특한 연애브레이커과정을 보는게 
재미라면 재미! 

 

이 영화 생각보다 웃기는데?

영화초반부터 중반까지 이끌어내는 '매끈한 웃음'은 
관객들을 시원한 박장대소로 이끌 정도로 매우 재밌다.

'연애브레이커'를 이끌기위해 
다양한 조작상황을 만들어내는 장면이나, 

그 과정에서 주인공, 누나, 매형으로 이루어진 이들
'하트브레이커'팀의 연출력을 보는 재미가 쏠쏠, 
그러면서 능청스럽게 연기해내는 배우들의 연기도 매우 좋다. 

후반부는 예상했던 대로 로맨스로 조금 흘러가면서, 
초중반의 박장대소에 비하면 다소 멜랑꼴리하지만 
그래도 예상했던 것보단 꽤 볼만했다.

 

연출이래도 노력과 배려가 들어간 사랑은 
결국 빠져들기 마련!

비록 '연출과 조작'으로 인해 훈남주인공에게 빠지게해서, 
새로운 사랑으로 깨지게한다는 점이지만, 
그 안에서는 상대방에 대한 연구와 노력을 끊임없이 했다는 점에서
진정한 연애의 성공이란 
무엇인가에 대해서 다시금 알 수 있게한다. 

비록 작위적인 연출이 다소 들어갔다고 하더라도, 
노력은 노력인 거고 
그러다보면 서로 빠져들게끔 된다는 거다. 

그렇게하면서 사랑에 빠지게된다는 점은 
결국 상대방을 위한 노력과 배려, 마음등이 있기 때문이 아닐까라는 점, 
<하트브레이커>가 다시금 알려주더라는.

 

영화는 생각이상으로 매우 유쾌하다! 

 남주인공 '로망 뒤리스'나 
'바네사 파라디'의 도도한 연기, 
역할이 적지만 멋있게 나오는 여주인공 약혼자 '앤드류 링컨', 

그리고 무엇보다도 '하트브레이커'팀의 일행이자 
코믹감초요소 누나와 매형까지! 

이 영화의 재미는 능청스런 연기를 보여준 배우들의 매력도가 매우 크기도 하다. 

실컷 웃으면서 '연애'에 대해서 다시금 생각해주게끔 해주는,
연인들에게 더더욱 좋은 로맨틱코미디물인 것 같다.
1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라이프 카테고리 이용규칙 (2015.11.26 수정)
마이클 조던 - 더 라스트 댄스 The Last Dance  file new 후니캣 1 11:28:56
그 남자 흉폭하다 その男, 凶暴につき Violent Cop  file new 후니캣 2 11:28:37
유유백서 幽☆遊☆白書 / 幽遊白書 Yu Yu Hakusho  file new 후니캣 1 11:28:11
세일즈 성공 노하우 3. 세일즈맨이 파는 언어, 고객이 사는 언어  file enterskorea 13 20.05.27
워런 버핏식 현금주의 투자 전략 - 현금이 힘  file 핑크팬더 8 20.05.27
<닥터 스트레인지>  file 색시주뇨비 17 20.05.26
긍정적인 기운과 하면 된다.의 에너지영화 <라라걸>  file MV제이와이 33 20.05.26
[폭풍의 언덕], '사랑과 파국과 고통'은 항상 함께 온다..  file MV제이와이 27 20.05.26
하루에 네 편 연속 넷플릭스 SF 영화를 보다... [ARQ], [디스커버리],..  file 쭈니 17 20.05.25
행복의 진수 - 소소한 일상  file 핑크팬더 6 20.05.25
루갈 - 개량 인간  file 핑크팬더 11 20.05.25
아이리시맨 - 올드보이  file 핑크팬더 9 20.05.25
이야기의 탄생 - 뇌 과학으로 본  file 핑크팬더 6 20.05.25
내가 죽으면 가족이 나를 위해 울어줄까? [이누야시키: 히어로vs빌런].  file MV제이와이 21 20.05.25
<조작된 도시> - 게임 같은 세상, 현실 같은 게임  file 색시주뇨비 22 20.05.24
[비밀정보원: 인 더 프리즌], 적도 아군도 없다. 배신과 버림의 굴레.  file MV제이와이 20 20.05.23
[울프 콜] - 기대 이상으로 팽팽한 긴장감... 재미있었던 잠수함 영화..  file 쭈니 28 20.05.22
[하녀], 하녀 근성은 누가 만들어내는가?  file MV제이와이 39 20.05.22
꿈의 안데스 La Cordillere des songes / The Cordillera of Dreams  file 후니캣 15 20.05.21
굽이도는 증기선 Steamboat Round The Bend  file 후니캣 13 20.05.2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