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도서/공연/영화 즐겨찾기
<하우스버니> - 엠마 스톤 이전엔 안나 패리스가 있었지
10  색시주뇨비 2019.07.12 10:12:32
조회 45 댓글 0 신고
 

<저의 리뷰는 관점에 따라 약간의 스포일러가 있을 수 있습니다.>




엠마 스톤 이전엔 안나 패리스가 있었지

어제 극장가서 영화 보려다가 솔직히 엄청 땡기는 영화는 없었고 저거 봐야지 하는 생각만 있었고 <진범>은 보고싶었어서 볼까 하려다가 귀찮음이 너무 커져서 집에서 한편이나 봐야지 하고 넷플릭스 내가 찜한 목록 보다가 오늘은 이거다! 하고 보게 되었다.


나는 <무서운 영화> 시리즈를 정말 좋아했었다. 봐도봐도 웃기고 재밌는 이 영화에 내가 좋아하는 가수 브리트니스피어스 닮은 안나 패리스 까지 나오니 너무 완벽하지 않은가? 하지만 <무서운 영화> 시리즈를 제외하고는 그녀를 보기는 힘들었고 점점 잊혀져가던 때 이 영화를 알게되었다. 사실 표지랑 내용만보고 야한건줄알고 안봤었는데 설정이 그래서 그렇지 하나도 안야하다. 오히려 야한 장편은 나오지도 않는 셈. 플레이보이 멘션에서 살던 셸리가 그곳에서 쫒겨나고 동아리 기숙사의 사감으로 들어가면서 생기는 일을 다룬 이야기다. 어떻게 보면 당시 혹은 지금의 전형적인 하이틴 코미디 영화라고 볼수 있지만 그래! 이게 안나 패리스지 라는 생각과 정말 오랜만에 키득 되면서 본 코미디 영화가 아니였나 하는 생각이 든다. 흔하다면 흔하고, 뻔하다면 뻔한 그런 영화였지만 지금와서라도 본것이 너무 다행일 정도로 만족스러웠던 그런 영화였다.


난 엠마 스톤이라는 배우의 매력에 푹 빠져서 엠마 스톤이 나온 영화를 찾아보기도 했다. <좀비랜드><이지 A><헬프> 등 그리고 그녀만의 매력이 정말 엄청나다는것을 느꼈고 예전에 안나 패리스라는 배우가 이 느낌이 였는데 하는 생각을 하기도 했다. 물론 코미디 연기 면 한정이지만. 그런데 이 영화에서 둘이 같이나오네? 생각도 못했는데? 그저 행복 자체였던것 같다. 안나패리스의 연기와 엠마 스톤의 연기 그리고 여러 학생들의 코믹 연기까지 합쳐지니 미국식 코미디를 좋아하는 내가 좋아하지 않을 이유가 없었던것 같다. 지금은 스타로드의 전 아내로 더 유명하지만 예전의 그 핫한 코미디 배우의 안나 패리스가 급 그리워지는 <하우스 버니> 였던것 같다.






- 취향 100% 탄듯.

- 낯익은 얼굴 많이 보입니다.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19)
    라이프 카테고리 이용규칙 (2015.11.26 수정)
    [ 마이펫의 이중생활2 ], 나의 펫들이 생각하는 나의 아이와 가족.  file new MV제이와이 4 19.08.24
    [공피고아 (功彼顧我)] 조직 생활 내에서 잘 살아남는 법.  file new MV제이와이 5 19.08.24
    [스파이더맨:파 프롬 홈]세상을 구하는 히어로로 성장하는 피터 파커..  file new 여디디야69 4 19.08.24
    [우리는 언제나 성에 살았다] 신비롭고 그로테스크한 그들의 이야기.  file new 여디디야69 1 19.08.24
    [수영장으로 간 남자들] 삶의 벼랑끝에선 남자들, 수중발레에 도전하..  file new 여디디야69 2 19.08.24
    [안녕, 티라노]우리 함께 살아가는 세상을 만들어요  file new 여디디야69 2 19.08.24
    영화[우리집] 세 아이를 통해 배우게되는 가족에 대한 고민들  file new 여디디야69 4 19.08.24
    [수상한 교수] 막장이란 상자를 열어보니 진중함이 담겨있더라  file new 여디디야69 2 19.08.24
    영화[그을린 사랑]역사의 소용돌이에 휘말린 한 여인의 증언  file new 여디디야69 2 19.08.24
    영화[벌새] 사랑받고싶은아이 열네살 은희가 마주하게되는 1994년  file new 여디디야69 2 19.08.24
    영화[집으로]할머니의 한없는 사랑  file new 여디디야69 4 19.08.24
    [광대들 풍문조작단] 그저 이야기가 나열만 되어있네.. 보고서인가?  file new 여디디야69 4 19.08.24
    [ 엑시트 ], 살려면 뛰어라! 탈출재난 코믹영화의 흥행작이 된.  file MV제이와이 10 19.08.23
    [비즈니스]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산업의 조류가 바뀌고 있다  file enterskorea 5 19.08.23
    [ 썸머 워즈 ], 이런 여름을 보낼수 있다면 정말 재밌겠다!  file MV제이와이 16 19.08.22
    [여성 CEO] 우리 모두는 이미 ‘나’라는 주식회사의 CEO입니다  file enterskorea 6 19.08.22
    [아이디어] 파리바게뜨와 뚜레쥬르의 치즈케이크 포장 디자인 싸움  file enterskorea 14 19.08.22
    돈의 교양 - 모르면 불편한  file 핑크팬더 11 19.08.22
    [경제]5년후 당신의 일자리가 사라진다  file 프리지아 13 19.08.21
    [수학 공부] 주스 100잔을 만들려면 과일을 몇 kg 사야할까? : 함수로..  file enterskorea 19 19.08.2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