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프라다 지갑 모바일등록
익명 2021.03.03 06:50:52
조회 421 댓글 10 신고

내가 나이가 들었나보다.

예전엔 고가의 선물을 사는것에

극구반대

사치요 과용이라 생각했는데

이번 결혼기념일에 남편선물이 없어

실망했다.

매년 아이들은 아이들대로

남편은 남편대로 손편지에 돈봉투나

옷이나. 목걸이나 암튼

꼭 챙겨주었는데

이번 결혼기념일에는 입을 닦았다.

내가 왜없냐고 끼니때마다. 식탁에서 모라했는데 웃으면서 결혼은 나혼자만 했냐? 매번 왜 나만해야되는건데

이러면서 유치한 대답만 장홤하거 늘어놓았다.

1박2일 가족여행을 다녀오며 집으로 오는데 갑자기 방향을 다른곳으로 틀었다. 모야? 왜 이쪽으로 안가고?

갑자기 일이 생겨서 들렸다 가야된단다.

휴게소에 들렀을때까지만 해도 아무말없다가 갑자기변경이라니

10분을 더 가는데 나는 화가 났다.

입을 닫은채 애들이 남편이 내 눈치를 보게했다.

톨게이트를 나와 밀리는 차랑들을 헤치고 도착한곳은 아울렛

2년전 생겼다는데 난 가보질 않은곳이다. 여길 왜와? 큰애가 엄마 가방사러

엥? 아빠가 엄마 악마가 되어보라는데?

ㅋㅋ 프라다 매장에 들어가 눈요기하고 가격표를 볼때마다 철렁

헌데 남편이 고르란다.

난 반지갑을 겨우 고르고 위로를 했다

기백만원이 넘는것들은 도저히 내 수중에 접수를 못하겠다.

아직은 아니다. 

암튼 남편이 사임당 10장을 내면서 

기분좋아하는 모습.

ㅎㅎ 아들에게 첫월급타면 기백만원 넘는 가방을 가르키며 사달라고 했다.

아빠능력으로는 과소비인지라 ㅋㅋㅋ

 

1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게시글은 최소 3줄 이상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2019.05.14 수정)  (2)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빵보다는 밥이 좋습니다..   new (10) 익명 191 21.04.19
재혼한 신랑이 사망..연금은 계속 받을수잇나요?   모바일등록 (8) 익명 395 21.04.18
75년생   모바일등록 (3) 익명 280 21.04.18
너무 자기위주인 남자   모바일등록 (12) 익명 432 21.04.17
문자차단 안보이게 하는방법   모바일등록 (10) 익명 359 21.04.16
정신병일까   모바일등록 (20) 익명 739 21.04.16
냠냠   모바일등록 (2) 익명 330 21.04.15
안보고 싶다   모바일등록 (6) 익명 544 21.04.14
며칠전 소개팅 했다고한 글쓴인데요   모바일등록 (5) 익명 308 21.04.14
오늘 날씨가   모바일등록 익명 86 21.04.14
너무 다른 연하 남친 어쩌죠 ㅠㅠ   모바일등록 (7) 익명 391 21.04.12
잠자리는 싫고 데이트는 하고싶다   모바일등록 (9) 익명 648 21.04.12
마음 졸이며   모바일등록 (2) 익명 218 21.04.12
소개팅을 했는데요..   모바일등록 (4) 익명 255 21.04.12
같이 놀자   모바일등록 (3) 익명 211 21.04.11
혼술   모바일등록 (6) 익명 345 21.04.11
저렇게 입고 나랑   모바일등록 (5) 익명 730 21.04.10
좋다   (1) 익명 210 21.04.10
이게 복인건지 아닌건지 ㅋㅋ   모바일등록 (11) 익명 537 21.04.09
모자라는놈하고   모바일등록 (5) 익명 522 21.04.0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