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물 소리만 들어도 스트레스 !!!! 모바일등록
익명 2020.01.15 10:01:16
조회 474 댓글 6 신고

외국 사는 임산부예요

임신 후기인데 조산기가 있어서  남편 고모가 외국까지 와서 가사일 도와주세요 

물론 그에 대응 하는 돈은 드리구요

깔끔하시고 잘 해주시는데 

고모가 사시는 나라는 수도 요금이 싸요 얼마를 사용하던 한달 요금이 정해져 있어요

겨울이라 따뜻한 물로 설거지 하고 청소 하는건 당연한 일이지만!!  따뜻한 물을 젤 크게 틀어 놓고 설거지 중에도 한번도 끊지 않고 끝까지 틀어 놓고 하는데 ! 그 물소리가 제 몸의 피가 빠져나가는듯 아까워요.

 

저는 설거지때 물도 가늘게 틀고 퐁퐁으로 딲을때는 물 끄고 하는데 . .  고모한테 그렇게 하라고 말도 못하고 그냥 혼자 스트레스 받네요!

남편한데 얘기 했더니 제가 쫌생이래요!! ㅠ ㅠ 아낄려는 제 마음이 쫌생인건가요? 다음달 수도요금 가스요금 전번달거랑 비교하여 초과된 부분은 남편 용돈에서 빼야 되겟어요!!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게시글은 최소 3줄 이상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2019.05.14 수정)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10)
빨리 없애버리자   모바일등록 new 익명 102 15:21:01
보고싶다  file new (1) 익명 167 07:58:08
하버드대 교수가   모바일등록 new 익명 94 07:41:12
힘내요   모바일등록 new 익명 59 05:31:17
코로나 걸리면   모바일등록 new (2) 익명 161 20.02.25
그날을 기다리며...   모바일등록 (2) 익명 200 20.02.25
코로나언제끝날까요?   모바일등록 (7) 익명 246 20.02.25
행복하세요  file 모바일등록 (1) 익명 155 20.02.25
노래 가 너무 좋아요   모바일등록 익명 127 20.02.24
자기야  file (8) 익명 470 20.02.24
병원가는날   모바일등록 (3) 익명 167 20.02.24
삶이 휑하니 왜일까?   모바일등록 (4) 익명 224 20.02.23
보고싶다   모바일등록 (8) 익명 464 20.02.23
계속 쳐다보는 남자   모바일등록 (4) 익명 333 20.02.23
휴일인데   (5) 익명 133 20.02.23
똥배는 동물도싫은가봐요  file (2) 익명 200 20.02.23
어쩌다   익명 119 20.02.23
코로나 때문에 큰일 이네요   모바일등록 익명 115 20.02.23
왜 이러는 걸까요?  file (1) 익명 319 20.02.22
신천지 교회   모바일등록 (3) 익명 382 20.02.2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