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첫날밤에 구멍을 잃다
28 교칠지심 2020.02.26 17:09:17
조회 279 댓글 1 신고

 

첫날밤에 구멍을 잃다

 

 

첫날 밤 어두운 방에서 신부를 맞은 신랑은
그 몸을 손으로 더듬기 시작했다. 

 

그런데 가슴을 등으로 알고
두 젖가슴을 등에 난 혹으로 생각하며 크게 놀랐다.

 

다시 엉덩이 밑으로 만져 내려가던 신랑은
구멍이 없다고 하며 화가 나서
그 날 밤으로 신방을 뛰쳐나오고 말았다.

 

  

기가 막힐 일이다.   

신부의 집에서는 그 이유를 딸에게 물었다. 
그러자 딸은 다음의 시를 지어 설명을 대신했다.

 

첫날 밤 촛불 끄고 향내 퍼져나가는데
우습도다

 서투른 낭군의 망설임이여
 참 맛이야 마땅히 앞에서 얻을 수 있거늘
 잔등만 허무하게 더듬고 헛된 땀만 흘리더라.

 

신부의 집에서는 그 시를 즉시 신랑의 아비에게 보냈다. 
그 아비는 이내 아들을 불러 앉히고 심히 꾸짖어 책망한 후 가로되,

 

"오늘 다시 가 보아라."


하니

 

 다시 간 신랑,

이번에는 올바로 그 밤부터 즐기며

오랫동안 돌아오지 않았다.

 

이 이야기를 전해들은 한 이웃이 말하길,


"신랑이 처음에는 실혈(失穴 : 구멍을 잃어)하여 밤중에 울었으나,
다시 득혈(得穴)하여

구멍에 빠져서 오랫동안 돌아오지 못하는도다."
하였더라 한다. 
 

0 첫번째 ‘좋아요’를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필독] 게시판 이용규칙(2020.02.07 수정)  (10)
재미톡 게시판 이용규칙(2017.08.25 수정)  (12)
[기타] 무동력 허수아비  file new 테크닉조교 20 16:02:14
[기타] 어휴 꼴보기 싫어  file new 테크닉조교 21 16:01:22
[기타] 신기하다  file new 테크닉조교 18 16:00:40
[기타] 어제 밤 불금 보냈어여ㅛ  file new 테크닉조교 15 15:59:26
[기타] 춥다네요  file new 테크닉조교 17 15:58:48
[유머] 두 얼굴의 딸  file new (1) 은꽃나무 44 13:55:45
[공포] 거리 두는 마스크  file new (1) 은꽃나무 39 13:55:42
[기타] 피자햄버거감자튀김  file new (1) 은꽃나무 42 13:55:40
[유머] 모델샷 vs 현실샷  file new 은꽃나무 51 13:55:39
[기타] 물들어올때 노저어야지  file new (1) 은꽃나무 42 13:55:37
[유머] 마술 뒷모습   new (1) 뚜르 53 13:41:54
[유머] 우산 접을 줄 모르는 대통령   new (1) 뚜르 56 13:41:51
[기타] 실용성 2   new (1) 뚜르 38 13:41:48
[유머] 달걀 수거하는 소녀   new (3) 뚜르 44 13:41:45
[공포] 기이한 묘기   new (2) 뚜르 49 13:41:42
[기타] 호수에 있는 집  file new (1) 스텔라 49 13:30:16
[기타] 끓고 있는 음식  file new (1) 스텔라 52 13:30:12
[기타] 태양광 패널 청소  file new (1) 스텔라 38 13:30:09
[기타] 불 쇼  file new (1) 스텔라 38 13:30:06
[기타] 홀인원  file new 스텔라 38 13:30:0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