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달래
도토리 2024.03.31 07:21:20
조회 137 댓글 2 신고
  진달래 / 정연복

해마다 산과 들에
지천으로 피어

산들바람에도
파르르 떨리는

여린 꽃잎으로
봄의 깃발이 되는 꽃.

절제와 신념이라는
꽃말처럼

옅은 화장을 한
수줍은 새색시 같기도 하고

안으로 혁명의 열정 품은
투사의 모습 같기도 한

외유내강의
연분홍 핏발 선 꽃.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민들레 희망   (1) 도토리 152 24.04.22
천숙녀의 [기다림]  file 모바일등록 (2) k남대천 236 24.04.21
♡연륜과 지혜로움 ❤️밴드에서   모바일등록 (1) 백두산 304 24.04.21
소확행 어려운거 아니잔어 ^^   모바일등록 (2) 대관령양반 262 24.04.20
비 내리는 날이면 1   (2) 쵸콜래 514 24.04.20
믹서와 가슴   (2) 도토리 138 24.04.20
사랑의 가슴   (2) 도토리 236 24.04.20
꽃 가슴   (2) 도토리 138 24.04.20
♡ 행복  file (2) 청암 371 24.04.20
인생은 다 바람같은 거야   (1) 네잎크로바 348 24.04.20
당신의 오늘은 정말 소중합니다.   (1) 네잎크로바 384 24.04.19
❤️그다음 기억 ♡   모바일등록 (1) 백두산 230 24.04.19
초록 이파리   (2) 도토리 187 24.04.19
라일락 향기의 기도   (2) 도토리 150 24.04.19
인생의 계단   (2) 도토리 267 24.04.19
내 작은 가슴을 열면 2   (1) 쵸콜래 393 24.04.18
❤️소중한 선택 ❤️밴드에서   모바일등록 (1) 백두산 270 24.04.18
라일락 향기   (2) 도토리 148 24.04.18
웃음꽃 행복   (2) 도토리 195 24.04.18
들꽃 사랑   (2) 도토리 159 24.04.18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