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인가 노인인가
네잎크로바 2024.03.29 05:39:50
조회 303 댓글 1 신고


청춘인가, 노인인가?

나이를 막론하고 생각에 따라서
우리는 젊은이도 될 수 있고
노인도 될 수 있습니다.
모든 것이 나의 성실과
노력에 달려 있다고 생각하고
일한다면 우리는 언제나 청춘입니다.
그러나 그렇지 않다면 우리는 노인입니다.
더 나은 내일을 위하여 노력한다면
우리는 언제나 청춘입니다.
그러나 공상만 일삼는다면
우리는 노인입니다.
일과 생활 속에서 매력적인 사람이 되기를
바란다면 우리는 언제나 청춘입니다.
그러나 아름다움에 관심이 없다면
우리는 노인입니다.
친구를 찾는다면 우리는
언제나 청춘입니다.
그러나 고독을 늘 버리지 못한다면
우리는 노인입니다.
사람의 기준을 가지고 있다면
우리는 언제나 청춘입니다.
그러나 우리의 인생에서 무엇이
뜻대로 안될 때 건전한 인생관까지
포기한다면 우리는 노인입니다.
항상 새로운 삶의 활력을 찾는다면
우리는 언제나 청춘입니다.
그러나 예전부터 가졌던 편견에
사로잡혀 있다면 우리는 노인입니다.
나의 노력으로 행복을 꿈꾼다면
우리는 언제나 청춘입니다.
그러나 만일 대가 없이 행복하기만을
바란다면 우리는 노인입니다.
사랑을 주고받을 줄 안다면
우리는 언제나 청춘입니다.
그러나 사랑받기만을 바란다면
우리는 노인입니다.
사람을 믿고 신뢰한다면
우리는 언제나 청춘입니다.
그러나 신뢰하는 일보다
일이 많으면 우리는 노인입니다.
< '가슴에 남는 작은 느낌하나'에서 >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나보다 더 소중한 당신☆   모바일등록 (1) 백두산 371 24.04.15
민들레와 제비꽃   (2) 도토리 142 24.04.15
민들레의 노래   (2) 도토리 117 24.04.15
목련의 말씀   (2) 도토리 121 24.04.15
이 세상을 떠날 때까지   (1) 쵸콜래 310 24.04.14
상사화  file (1) 쵸콜래 234 24.04.14
♡기적을 누리며 살아가는 우리의 삶 ♡   모바일등록 (1) 백두산 283 24.04.14
♡ 행복한 삶  file (4) 청암 360 24.04.14
개나리 찬가   (2) 도토리 127 24.04.14
봄날   (2) 도토리 155 24.04.14
애인에게 쓰는 봄 편지   (2) 도토리 199 24.04.14
내가 아는 사랑은 1   (2) 쵸콜래 419 24.04.13
☆자존감과 자부심☆밴드에서   모바일등록 (1) 백두산 215 24.04.13
봄은 도둑같이   (2) 도토리 170 24.04.13
민들레 압정   (2) 도토리 91 24.04.13
시선   (2) 도토리 99 24.04.13
천숙녀의 [향기]  file 모바일등록 (1) k남대천 229 24.04.12
당당한 여자   (3) 네잎크로바 391 24.04.12
봄날의 노래   (2) 도토리 170 24.04.12
민들레의 노래   (2) 도토리 106 24.04.12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