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에서 가장 멋진 사람
네잎크로바 2024.01.29 07:32:45
조회 488 댓글 1 신고




세상에서 가장 멋진 남자
오래 전 페르시야 왕 고레스가
이웃나라와 전쟁을 하여 그 나라의 왕과
그의 가족을 사로잡았습니다.
그는 적군의 왕에게 물었습니다.
"내가 만일 그대를 살려준다면
그대는 나에게 무엇을 주겠는가?"
포로 된 왕은 말했습니다.
"저를 살려주시면 제가 가지고 있는
재산의 반을 왕에게 드리겠습니다."
그는 또 묻습니다.
"그러면 내가 그대의 자녀들을 다 살려준다면
그대는 나에게 무엇을 주겠는가?"
그러자 포로 된 왕은 대답합니다.
"그렇다면 제가 가지고 있는
전 재산을 왕에게 드리겠습니다."
그는 흥미롭다는 표정으로 다시 묻습니다.
"그렇다면 만일 그대의 왕비를 살려준다면
그대는 나에게 무엇을 주겠는가?
그러자 포로 된 왕은 잠시 생각에 잠기더니
진지하고도 담담하게 대답을 합니다.
"제 목숨을 내 놓겠습니다."
그 말을 들은 왕은 부하들에게 즉시 포로 된
적국의 왕과 가족들을 모두
석방하도록 명령을 내렸습니다.
"사랑하는 아내를 위해서라면
자신의 목숨조차도 바치겠다'는
적국왕의 대답은 페르시야 왕과
휘하의 신하들을 충분히
감동시켰기 때문이었습니다.
그리하여 패전국 왕의 가족들은 모두 석방되었습니다.
풀려난 왕은 그 날밤 왕비에게 말합니다.
"여보, 과연 소문대로 페르시아 왕
고레스는 큰 인물입니다.
그의 사람됨으로 보아 그는 곧 세계를 정복할 것입니다.
내가 심문을 받는 동안 그의 얼굴을 자세히 보니 그는
비범하기까지 했었습니다.
당신에게도 그렇게 보이지 않았소?"
그런데 왕비는 뜻밖의 대답을 했습니다.
"여보, 그랬나요?
저는 그 왕의 얼굴을 전혀 보지를 못했습니다.”
“어째서요?”왕이 되물었습니다.
“왜냐하면 저는 '저를 위해서라면 자신의 목숨까지라도
기꺼이 바치겠다'고 말하는 세상에서 가장 멋진
한 남자의 얼굴을 바라다보는 동안 제 눈엔 당신만으로
너무나 가득했기 때문입니다."라고 대답하는
왕비의 눈가엔 행복한 이슬이 맺히고 있었습니다.
사랑이란
사랑하는 이에게서 아무도 보지 못하는 것을 보게 하며
남들이 다 보는 것을 보지 못하게 만드는
치료가 불가능한 병입니다.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인생길♡♡   모바일등록 (1) 백두산 274 24.04.02
바람 불어 좋은날   모바일등록 (1) yasangwha 258 24.04.02
개나리와 아내   (2) 도토리 157 24.04.02
개나리   (2) 도토리 105 24.04.02
개나리에게   (1) 도토리 95 24.04.02
인맥 이란   (2) 네잎크로바 201 24.04.02
4월의 노래   (2) 도토리 351 24.04.01
무당벌레의 노래   (1) 도토리 114 24.04.01
진달래꽃 하나   (2) 도토리 141 24.04.01
♡ 화창한 봄날  file (4) 청암 330 24.03.31
진달래   (2) 도토리 129 24.03.31
사랑의 부활   (2) 도토리 174 24.03.31
부활   (2) 도토리 111 24.03.31
까닭없이 즐거워지는 봄   (2) 솔새 280 24.03.30
소중한 아름다움   (1) 네잎크로바 314 24.03.30
인생 여행   (3) 도토리 211 24.03.30
마음의 노래   (3) 도토리 213 24.03.30
해바라기 연가   (2) 도토리 127 24.03.30
청춘인가 노인인가   (1) 네잎크로바 277 24.03.29
❤️🧡💛인생길 ♡♡♡   모바일등록 (1) 백두산 280 24.03.29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