떠나는 11월에게
도토리 2023.11.30 22:25:33
조회 344 댓글 2 신고

떠나는 11월에게 / 정연복

 

단풍의 계절과

추운 겨울을 잇는

 

징검다리 역할을

성실히 다하고

 

이제 막

떠나려고 하는

 

너 11월

참 수고 많았다.

 

오늘 밤이

지나면

 

넌 내 곁에

없겠지만

 

12월 한 달의

매일매일

 

잠깐이라도

널 기억할게.

 

네가

없었더라면

 

겨울이
찾아올 수 없고

 

또, 겨울이 없으면

새봄도 있을 수 없어

 

넌 새봄의

엄마나 마찬가지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9)
침 좋은 사람   new 네잎크로바 56 06:44:56
축제 인생   new (2) 도토리 58 00:52:54
항아리와 들꽃   new (2) 도토리 51 00:52:16
민들레 희망   new (1) 도토리 36 00:51:36
천숙녀의 [기다림]  file 모바일등록 new (1) k남대천 63 24.04.21
♡연륜과 지혜로움 ❤️밴드에서   모바일등록 (1) 백두산 85 24.04.21
소확행 어려운거 아니잔어 ^^   모바일등록 (2) 대관령양반 111 24.04.20
비 내리는 날이면 1   (2) 쵸콜래 278 24.04.20
믹서와 가슴   (2) 도토리 69 24.04.20
사랑의 가슴   (2) 도토리 102 24.04.20
꽃 가슴   (2) 도토리 58 24.04.20
♡ 행복  file (2) 청암 137 24.04.20
인생은 다 바람같은 거야   (1) 네잎크로바 118 24.04.20
당신의 오늘은 정말 소중합니다.   (1) 네잎크로바 178 24.04.19
❤️그다음 기억 ♡   모바일등록 (1) 백두산 129 24.04.19
초록 이파리   (2) 도토리 108 24.04.19
라일락 향기의 기도   (2) 도토리 97 24.04.19
인생의 계단   (2) 도토리 113 24.04.19
내 작은 가슴을 열면 5   (1) 쵸콜래 268 24.04.18
❤️소중한 선택 ❤️밴드에서   모바일등록 (1) 백두산 204 24.04.18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