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워하지 말고 잊어 버려라
직은섬 2023.03.21 08:13:07
조회 264 댓글 2 신고


◈ 미워하지 말고 잊어버려라. ◈

흐르는 물에
떠내려가는 사람의 마음은 조급합니다.
그러나 언덕에 서서 흐르는 물을 바라보는
사람의 마음은 여유롭고 평화롭습니다.
내게 미움이 다가 왔을 때
미움 안으로 몸을 담그지 마십시오.
내게 걱정이 다가왔을 때 긴 한숨에
스스로를 무너뜨리지 마십시오.
미움과 걱정은 실체가 있는 것이 아닙니다.
그냥 지나가 버리는 것일 뿐입니다.
다만 그것이 지나가기를 기다리는
인내의 마음이 필요할 뿐입니다.
가만히 눈을 감고
마음속에 빛을 떠올려 보십시오.
미움과 걱정의 어둠이 서서히
걷히는 것을 느낄 수가 있을 것입니다.
언덕에 서기 위해서는 지혜가 필요합니다.
미움은 미움으로 갚을 수 없고
걱정은 걱정으로 지울 수 없다는 것을
알 때 우리는 언덕에 서서 미움과
걱정을 향해 손 흔들 수 있을 것입니다.
【-*** 좋은 글 중에서 ***-】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천숙녀의 [젖은 이마]  file 모바일등록 (4) k남대천 222 23.05.31
오월에 띄우는 편지 /정태중  file (2) 뚜르 172 23.05.31
영화의 여운을 느끼는 법   뚜르 146 23.05.31
삶에아름다운 인연으로   (1) 직은섬 246 23.05.31
♡ 자신감을 가져라  file 청암 210 23.05.31
장독의 기도   도토리 152 23.05.30
맘속 오솔길   도토리 137 23.05.30
행복한 가정의 노래   도토리 130 23.05.30
이번이 마지막 화살   (2) 뚜르 252 23.05.30
향기로 기억하는 꽃 / 박종영   (2) 뚜르 211 23.05.30
나에게 당신은 누구 이심 니까   직은섬 199 23.05.30
꽃의 뒷모습   도토리 156 23.05.29
꽃 기도   도토리 102 23.05.29
행복   도토리 173 23.05.29
지우개  file 솔새 199 23.05.29
도시가 사는 법  file 뚜르 187 23.05.29
문은 내가 먼저 열어 보세요  file (2) 뚜르 242 23.05.29
오늘은 ~~~~~~~~~~~~   직은섬 164 23.05.29
♡ 다시 시작하기  file 청암 231 23.05.29
천숙녀의 [처진 어깨]  file 모바일등록 k남대천 231 23.05.28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