겸손한 사람은 아릅답다
직은섬 2023.01.24 07:07:20
조회 271 댓글 1 신고

 

>겸손(謙遜)한 사람은 참 아름답다
겸손(謙遜)이란 참으로 자신 있는 사람만이
갖출 수 있는 인격(人格)이다.
자신(自信)과 자부심(自負心)이 없는 사람은
(劣等意識)이나 비굴감(卑屈感)은 있을지언정
겸손한 미덕(美德)을 갖추기 어렵다.
겸손은 자기를 투시(透視)할 줄 아는 맑은
자의식(自意識)을 가진 사람의 속에 있는 것이다.
자기의 한계(限界)를 알고, 한정(限定)된 자신의 운명(運命)과'
우주의 영원 무변 성(永遠無變性)' 과를 대비할 줄 아는
분별력(分別力)을 가진 사람만이 겸손할 수 가 있다.
또한 겸손은 생명(生命) 있는 모든 것. 혹은 무생물(無生物)의
모든 것까지 애련히 여기는 마음에서 유래(由來)하는 것이며,
그들의 존재함에 대한 외경심(畏敬心)에서 비롯하는 것이다.
자연(自然)의 모든 뜻, 옆에 있는 사람이나
사물(事物)을 모두 스승으로 삼아 가르침을 얻고자 하는
겸허(謙虛)함을 가진 이의 삶은 경건(敬虔)하다.
경건한 삶을 사는 사람은 함부로 부화뇌동 (附和雷同:자신의
뚜렷한 소신 없이 그저 남이 하는 대로 따라가는 것) 하지 않으며,
함부로 속단(速斷) 하지 않으며 운명(運命)을 수긍(首肯)하고
인내(忍耐)하고 사랑함으로써 극복(克服)하는 이다.
그런 사려(思慮) 깊은 삶을 사는 사람을
우리는 사랑하지 않을 수 없을 것이다.
우리 겸손해지자. 앞서지도, 뒤처지도 말자.
함께 어깨를 나란히 고개 돌려 마주 볼 수 있게만 하자.
소리가 너무 크면 귀가 상(傷)하고,
모양(貌樣)이 너무 밝으면 시선(視線)이 피로하다.
먼저 나를 보자. 그리고 너를 보자.칭찬은 남이 주는 거다.
자신을 비추려 하지 말자. 지나침은 침묵(沈默)을
불러오고, 설치면 이웃이 외면(外面)한다.
자랑은 벌거벗은 나를 들어내 보이는 거다.
우리 바위처럼 살자.
쉴 새 없이 떠벌이는 앵무새는 되지 말자.
우리 조금은 비워두고 겸손(謙遜)해지자.!!
<더 아픈 사랑을 위하여>中에서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덕 (德)이란 ♡ 모셔온 글   모바일등록 (1) 백두산 205 23.03.19
독백 ​/이재무  file 뚜르 153 23.03.19
천왕성을 발견한, 키 130cm의 여성 천문학자   뚜르 142 23.03.19
♡ 행복할 수 있는 일을 하자  file (1) 청암 294 23.03.19
나눌 수 있는 행복   (1) 직은섬 216 23.03.19
존재(存在) - 임창현   (2) 뚜르 197 23.03.18
목련  file 모바일등록 김별 210 23.03.18
♡ 인내와 용기를 가져라  file (2) 청암 224 23.03.18
내 미소는 나의 명암이다  file (4) 뚜르 246 23.03.18
무엇이 더 중요한지 분별하자   뚜르 234 23.03.18
나의 노래   도토리 129 23.03.17
연꽃 한 송이   (2) 도토리 108 23.03.17
꽃샘추위 언덕을 넘어   도토리 113 23.03.17
그대 - 정두리   뚜르 255 23.03.17
♡ 소중한 것 지키기  file 청암 289 23.03.17
내 마음은 보석 상자 임니다   직은섬 238 23.03.17
충분히 슬퍼할 것   (1) 뚜르 235 23.03.17
내가 사랑하는 것  file 모바일등록 (1) 김별 322 23.03.16
이룰 수없는 사랑  file 솔새 247 23.03.16
천상천하유아독존   도토리 186 23.03.16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