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치미
몽중한 2023.01.23 13:07:04
조회 222 댓글 5 신고

음원출처 : 저작권없는 음원 ㅡ"HYP MUSIC - BGM Design"""

음악을 들으시려면 세모꼴의 플레이 키를 누르세요

 

동치미

 

하얀 눈으로 이불 덮어쓴

장독 안에서

동치미는 누굴 기다리나

심심했던 동치미가

이웃의 빨간 김치에게

마실을 가자 한다

부엌 아궁이에 뜨듯이

몸 지진 고구마가

목이 마르다 해도

짐짓 모른 척

화롯불에 숨은 밤이

타닥타닥 기침을 해도

내 몰라라 모른 척

목욕재계한 국수

동침 하자 애원을 해도 

시침 떼 곤 모른 척

심술이 난 동치미

그저 모른체한다

뜨거운 국물 마셔 놓곤

시원하다 말한

밉깔스런 당신 얄미워

눈 흘 긴 동치미는 뾰로통

.

.

.

.

.

.

내 어릴 적엔 몰랐었지 뚝배기의 뜨거운 국물 마셔놓곤

어른들이 하신 시원하다란 그 말

윙윙 찬바람 부는 겨울철 추위에도

살얼음 동동 동치미 국물에 국수를 말아 드시는 어른들

내 어릴 적엔 그 맛 몰랐었지

타닥타닥 군밤 익는 소리에 침은 꼴깍

화롯불에 옹기종기 모여앉은 쪼맨한 아이들

아궁이 불씨에 몰랑몰랑 익은 고구마에

명절날 먹은 느끼한 음식에

동치미가 최고란 걸 어릴 적엔 몰랐었지

아삭아삭 그 소리가 미각의 전율 일으킬 줄 몰랐었지

아 내 그립구나

화롯불에 타닥거렸던 군밤

아궁이 속 고구마와 까무잡잡의 옷을 입은 옥수수도

에어프라이가 그 맛을 알까

전자레인지가 그 맛을 알까

지난 시절에 묻어둔 그 달콤함의 기막힌 맛을 어찌 알까

밤새 메슥거린 속을 달랜 살얼음 동동의 그 동치미 맛을

내 이제 어른이 되어보니

얼까 말까 한.. 살얼음 살포시 한.. 그 오묘한 맛을..

이젠 아쉽게도 빌딩 숲 도시에선 고향의 그 맛 찾을 수 없다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독백 ​/이재무  file 뚜르 153 23.03.19
천왕성을 발견한, 키 130cm의 여성 천문학자   뚜르 142 23.03.19
♡ 행복할 수 있는 일을 하자  file (1) 청암 294 23.03.19
나눌 수 있는 행복   (1) 직은섬 216 23.03.19
존재(存在) - 임창현   (2) 뚜르 197 23.03.18
목련  file 모바일등록 김별 210 23.03.18
♡ 인내와 용기를 가져라  file (2) 청암 220 23.03.18
내 미소는 나의 명암이다  file (4) 뚜르 246 23.03.18
무엇이 더 중요한지 분별하자   뚜르 234 23.03.18
나의 노래   도토리 129 23.03.17
연꽃 한 송이   (2) 도토리 108 23.03.17
꽃샘추위 언덕을 넘어   도토리 113 23.03.17
그대 - 정두리   뚜르 255 23.03.17
♡ 소중한 것 지키기  file 청암 289 23.03.17
내 마음은 보석 상자 임니다   직은섬 236 23.03.17
충분히 슬퍼할 것   (1) 뚜르 234 23.03.17
내가 사랑하는 것  file 모바일등록 (1) 김별 322 23.03.16
이룰 수없는 사랑  file 솔새 247 23.03.16
천상천하유아독존   도토리 184 23.03.16
행복한 꽃   도토리 192 23.03.16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