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물을 보낸 사람의 정체는?
뚜르 2022.11.28 09:20:43
조회 230 댓글 0 신고

 

어느 부부에게 아무런 메모도 없고
발신인이 표시되어 있지 않은 선물이 배달됐습니다.
선물은 당시 성황리에 공연 중이었던
콘서트 티켓이었습니다.

부부는 머리를 맞대고 누가 보냈을까 고민했지만
아무리 생각해봐도 선물을 보낼 사람이 없었습니다.
고민하며 시간을 보내는 사이 날짜가 임박하자
티켓을 그냥 버리기 아까운 마음에 부부는
콘서트를 보러 가기로 했습니다.

공짜로 보게 되어 설레는 마음으로 나간 부부는
재밌는 시간을 보냈고 집에 들어왔습니다.

그러나 집에 돌아왔을 때
집안이 난장판이 되어 있었습니다.
도둑이 들어와서 집안에 귀중품을 다 훔쳐 가
버린 것이었습니다.

그리고 책상 위에는 이런 메모가
놓여 있었습니다.

“이제 누가 보냈는지 알겠지?”

 

 

‘세상에 공짜는 없다’는 말처럼
공짜 뒤에는 늘 함정이 있다는 것을
잊어서는 안 됩니다.

세상의 모든 것에는 값이 정해져 있습니다.
얻기 위해선 값을 지불해야 하는 게
세상의 이치입니다.

다만 사람 간의 따뜻한 마음의 교류는
공짜도 존재할 수 있고, 대가도 없을 수 있습니다.
잊지 마세요.

 

# 오늘의 명언
공짜 치즈는 쥐덫에만 놓여있다.
– 러시아 속담 –

 

<따뜻한 하루>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겨울 나그네   소우주 175 23.01.24
새해 덕담   김별 173 23.01.24
♡내가준 먹이♡   모바일등록 백두산 144 23.01.24
뒷간 화장실 이야기  file 솔새 193 23.01.24
겸손한 사람은 아릅답다   (1) 직은섬 228 23.01.24
설날  file 모바일등록 김별 166 23.01.23
새해맞이 노래   도토리 105 23.01.23
동치미   (5) 몽중한 209 23.01.23
함께 행복하기   (4) 뚜르 282 23.01.23
멋진 명언 짧고 좋은말   (2) 바운드 240 23.01.23
나는 당신이 참 좋습니다  file 모바일등록 (3) 블루아이스 388 23.01.23
♡희망이라는 불씨  file (5) 청암 215 23.01.23
엉뚱한 상상  file (6) 몽중한 222 23.01.23
감사한 하루에 행복   (1) 직은섬 242 23.01.23
당신은 연두  file 모바일등록 김별 187 23.01.22
♡ 설날 아침  file (2) 청암 235 23.01.22
계묘년의 노래   도토리 133 23.01.22
설 명절 /강은혜   (4) 뚜르 175 23.01.22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 직은섬 149 23.01.22
여자의 길   (2) 몽중한 254 23.01.22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