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봄 길을 걸어갑시다 1
100 하양 2021.04.09 00:15:27
조회 275 댓글 2 신고

 

 

봄 길을 걸어갑시다 1

 

겨우내 웅크렸던 마음을

실타래 풀듯 훌훌 털어버리고

봄 길을 걸어갑시다

 

온 세상에 쏟아지는 찬란한

봄 햇살에 겨울잠에서 깨어난

초록 잎들이 들판에 파릇파릇 돋아나고

싱싱한 나무들에서는 새순이 터지는 소리가

살아 있게 싱싱하게 들립니다

 

따뜻한 햇살이

온몸을 포근하게 감싸고

나뭇가지에 머무는 햇살이

분홍빛 꽃잎을 피워내는 기교가 넘칩니다

 

봄바람이 눈썹을 흔들 때면

강물이 봄소식을 담고

흘러내리는 소리를 들으며

봄 길을 걸어갑시다

 

햇살이 아주 좋은 봄날에

들판을 걸으면 연초록 산봉우리마다

꿈꾸듯 희망이 가득해

산 넘어가는 구름이 참 아름답습니다

 

- 용혜원 - 

8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안개 / 천숙녀  file new 독도시인 6 03:46:05
잠재의식의 정화능력   new 해맑음3 14 02:51:30
대마(大馬)   new 도토리 7 01:45:46
꽃물   new 도토리 4 01:44:25
초록 이파리의 노래   new 도토리 8 01:41:49
인생은 합(合)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20 01:30:26
나다운 삶이란  file new (1) 하양 30 00:25:53
오로지, 오롯이  file new (1) 하양 18 00:24:28
마음의 방  file new (1) 하양 23 00:23:49
사월의 벚꽃이 필 때면   new 은꽃나무 13 00:11:10
우리 할머니<詩庭박 태훈>   new 은꽃나무 10 00:11:08
못한 말   new 은꽃나무 10 00:11:06
파초우   new 산과들에 39 21.04.13
성선설   new 산과들에 36 21.04.13
가을의 노래   new 산과들에 34 21.04.13
꽃 이별   new 도토리 44 21.04.13
꽃다지   new 도토리 35 21.04.13
같이   new 도토리 33 21.04.13
어머니   new 무극도율 41 21.04.13
인생은 희극처럼 살기에도 짧다.   new 무극도율 69 21.04.1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