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춘분일기
15 대장장이 2021.03.08 10:49:19
조회 139 댓글 1 신고

 

                    바람이 블 듯 말 듯 

                    꽃이 필 듯 말 듯

 

                   해마다 3월21일은

                   파밭의 흙 한 줌 찍어다가

                   내가 처음으로

                   시를 쓰는 날입니다

 

                   밤과 낮의 길이가

                   똑같다구요?

 

                   모든 이에게

                    골고루 사랑을 나누어주는

                    봄 햇살 엄마가 되고 싶다고

 

                    춘분처렄

                    밤낮 길이가 똑같아서 공평한

                    세상의 누이가 되고 싶다고

                    일기에 썼습니다

 

                   아직 겨울이 숨어 있는

                   꽃샘바람에

                   설레며 피어나는

                   내 마음으l 춘란 한 송이

 

                   오늘따라

                   은은하고

                   어여쁩디다

 

                                                 ◎ 이 해 인 

 

 

5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사랑의 행복   new 도토리 0 01:31:29
꽃과 인생   new 도토리 0 01:29:52
행복한 들꽃   new 도토리 0 01:28:39
바람 속에서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4 01:00:32
비교와 고유함  file new 하양 6 00:35:37
멋진 친구야  file new 하양 7 00:33:44
바쁜가?  file new 하양 5 00:24:21
침묵은 현명한 사람을 더욱 어질게 한다   new 은꽃나무 4 00:07:13
봄이여, 4월이여   new 은꽃나무 4 00:07:10
한때, 꽃  file new 은꽃나무 1 00:07:09
한번만이 아닌 한번 더   new 그도세상김용.. 5 21.04.19
나눔   new 그도세상김용.. 2 21.04.19
박가을시모음 8편/그도세상   new 그도세상김용.. 6 21.04.19
남편 나무   new 강아지 39 21.04.19
참 좋은 당신을 만났습니다   new (1) 강아지 65 21.04.19
  new (1) 산과들에 36 21.04.19
주막에서   new 산과들에 34 21.04.19
옛이야기 구절   new 산과들에 42 21.04.19
내가 생각하는 것은   new 강아지 45 21.04.19
자연의 선물   new 무극도율 77 21.04.1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