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친전-아버지께
55 산과들에 2021.02.28 12:39:07
조회 414 댓글 0 신고

아버지 안녕히 가세요 

인공호흡기를 뽑는 일에 동의했어요

 

병에 걸린 오골계의 맥풀린 똥구녕 같은

보름달이 떴어요

회백색 분비물이 제 얼굴로 쏟아지고 있어요

아버지 그거 아세요 오늘이 성탄 전야라는 거

 

탄일종이 울리고 있어요

 

끝으로 제 남은 생의 모든 성탄절을 동봉하네요

아버지 안녕히 가세요

 

-박성우- 

3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조개를 굽다 - 심언주   new 뚜르 7 07:41:04
길에도 궁합   new 뚜르 7 07:36:52
나를 있는 그대로 표현하자   new 뚜르 14 07:34:13
아름다운 인생을 위하여   new 네잎크로바 21 07:01:19
터 / 천숙녀  file new 독도시인 25 03:52:24
돈 과 정화   new 해맑음3 22 03:03:46
먼 훗날에도 우리는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79 01:35:30
사랑의 행복   new 도토리 30 01:31:29
꽃과 인생   new 도토리 25 01:29:52
행복한 들꽃   new 도토리 27 01:28:39
비교와 고유함  file new (1) 하양 48 00:35:37
멋진 친구야  file new (1) 하양 40 00:33:44
바쁜가?  file new (1) 하양 47 00:24:21
침묵은 현명한 사람을 더욱 어질게 한다   new 은꽃나무 36 00:07:13
봄이여, 4월이여   new 은꽃나무 32 00:07:10
한때, 꽃  file new 은꽃나무 35 00:07:09
한번만이 아닌 한번 더   new 그도세상김용.. 36 21.04.19
나눔   new 그도세상김용.. 26 21.04.19
박가을시모음 8편/그도세상   new 그도세상김용.. 17 21.04.19
남편 나무   new 강아지 73 21.04.1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