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이가 준 선물
11 그도세상김용호 2021.02.27 02:55:18
조회 223 댓글 2 신고
나이가 준 선물

나이가 들어도 이럴 때 있습니다.

젊은 날에 받은 선물은 그냥 고맙게 받지만
지금은 뜨거운 가슴으로 받는다.

젊은 날의 친구의 푸념은 소화해 내기가
부담이 되었지만 지금은 가슴이
절절해 오는 것을 느낀다.

젊은 날에 친구가 잘 되는 것을 보면
부러움의 대상이었지만 지금은 친구가
행복해 하는 만큼 같이 행복하다.

젊은 날에 친구가 흐트러진 모습을 보여주면
이해하기 힘들었지만 지금은 오히려 자연스럽다.

젊은 날의 친구의 아픔은 그냥 지켜만
볼 수밖에 없었지만 지금은 나의 아픔처럼 느껴진다.

젊은 날의 친구는 지적인 친구를 좋아했지만
지금의 친구는 마음을 읽어주는 편안한 친구가 좋다.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7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들꽃이 된 그리움  file 모바일등록 (1) 가을날의동화 207 21.04.17
숙녀야! / 천숙녀  file 독도시인 56 21.04.17
나를 위한 시   도토리 92 21.04.17
하늘   도토리 52 21.04.17
개미허리   도토리 55 21.04.17
고독한 날의 사색  file (4) 하양 241 21.04.17
오늘이 가장 기쁜 날이 되게 하소서  file (6) 하양 326 21.04.17
바람은 향기로운 생각입니다  file (2) 하양 285 21.04.17
시간의 마차 위에서  file (1) 은꽃나무 115 21.04.17
오늘만 사랑하라  file (1) 은꽃나무 111 21.04.17
"문득"이라는 말  file (1) 은꽃나무 142 21.04.17
그 겨울의 시   산과들에 57 21.04.16
적막한 바닷가   산과들에 68 21.04.16
밤하늘에 쓴다   산과들에 54 21.04.16
깨끗하고 건강하게 피부 관리방법   (1) 강아지 103 21.04.16
어느 날 문득   (1) 강아지 105 21.04.16
가슴에 묻어둔 사랑   강아지 188 21.04.16
신축년의 꽃향기 너무 바쁘다!  file 미림임영석 92 21.04.16
초록빛 마음 4월의 감동 향기  file 미림임영석 189 21.04.16
아름다운 최고의 선물 '동치미'   뚜르 214 21.04.1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