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입춘
100 뚜르 2021.02.23 09:32:50
조회 232 댓글 0 신고


함박눈 내려
하나의 색으로 세상이 수런거리자

밤을 낮 삼아
색깔을 구하려 동분서주하는
봄, 남녘에서 북상하는

저 빚쟁이 같은 봄을
내 안에 들이면
우울의 살갗에 잠든 나비 떼
겹겹이 외출을 시도할까

아지랑이 같은 생(生)을 채집할 수 있을까

함박눈 소담한 물의 소리에
두 귀를 담가
볍씨 같은 울음 틔울 수 있을까

밖에서 나를 찾아
나, 여태
살아 있는 빛깔을 보지 못하였네

- 김정수, 시 '입춘'


바람은 좀 있지만 햇살은 봄입니다.
햇살 아래 서성이는 마음이 벌써 먼 곳으로 외출을 합니다.
살아있는 빛깔을 만나고 싶은 이른 봄입니다.

 

<사색의 향기>

4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봄콕   은꽃나무 76 21.04.15
나룻배  file 은꽃나무 103 21.04.15
설야   (1) 산과들에 101 21.04.14
비옷을 빌어 입고   산과들에 80 21.04.14
청솔 푸른 그늘에 앉아   산과들에 99 21.04.14
홍순옥시모음 6편   그도세상김용.. 66 21.04.14
행복한 닐 /용혜원   대장장이 149 21.04.14
시간과의 약속   네잎크로바 149 21.04.14
차茶를 예찬하다 / 장은영   대장장이 71 21.04.14
당신 때문에 행복한걸요   그도세상김용.. 139 21.04.14
좋아하는 마음 사랑하는 마음   (1) 그도세상김용.. 124 21.04.14
때 늦은 4월 한파주의보  file 미림임영석 118 21.04.14
경산 아리랑   소우주 67 21.04.14
♡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것   (2) 청암 259 21.04.14
새로운 높이뛰기의 시작   (2) 뚜르 250 21.04.14
튤립 /백승훈   뚜르 165 21.04.14
국법에 복종하지 않는다면   뚜르 172 21.04.14
안개 / 천숙녀  file 독도시인 150 21.04.14
잠재의식의 정화능력   해맑음3 102 21.04.14
대마(大馬)   도토리 95 21.04.1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