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맨발의 연주자
100 뚜르 2021.01.26 06:35:48
조회 220 댓글 0 신고




2012년 런던 올림픽에서 맨발로 무대에 올라
타악기를 연주하며 전 세계인에게 감동을 주었던
스코틀랜드 출신 이블린 글레니.

그런 그녀에게도 시련의 시간이 있었습니다.
8살 때 청각장애를 일으키며, 12살에 완전히 청력을 상실하는
장애를 가지게 된 것입니다.

하지만 그녀는 포기하지 않았습니다.
그녀는 자신만의 '귀'를 찾기 시작했습니다.
그렇게 양쪽의 귀 대신 양 뺨과 머리, 가슴 등
온몸으로 소리를 받아들이는 연습을 했습니다.

피나는 연습과 20여 년의 노력 끝에 결국 그녀는
미세한 대기의 변화로도 음의 높낮이를
읽어낼 수 있었습니다.

그중에서도 극도로 섬세해진
발끝의 촉각 하나하나가 그녀의 청각기관이 되었고
소리의 진동을 더 잘 느끼기 위해 무대에서
신발을 신지 않은 채 연주를 해서
'맨발의 연주자'로 불렸습니다.

"귀로 소리를 듣는다는 건 한순간이에요.
그 후에는 사라지는 것이죠.
하지만 저는 더 많은 것들을 몸으로 직접
느끼고 받아들여요."





인생에서 찾아오는 시련은 좌절을 주기도 하지만
반면 극복할 수 있는 에너지도 줍니다.
여러분도 시련을 극복하는 마음을 가진다면
글레니가 소리로 감동을 주는 것처럼
기적을 만들 수 있을 것입니다.


# 오늘의 명언
시련이란 꼭 방해 거리만 되는 것은 아니다.
그것을 우리의 발아래 놓으면 더 높이 올라갈 수 있다.
- C.F 블렌차드 -

 

<따뜻한 하루>

5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시인 장충식의 삶  file new 김하운 9 20:39:18
시인 임감송의 도서관  file new 김하운 11 19:36:53
정원 명상   new 산과들에 32 17:45:20
기다려라   new 산과들에 35 17:39:19
그리고 사람들은 집에 머물렀다   new (1) 산과들에 36 17:33:23
*♧ 춘삼월 꽃피는 봄날의 행진! ♧*  file new 미림임영석 48 15:42:06
남보다 내가 잘하는 일  file new 은꽃나무 70 12:51:26
즐거운 하루를 만드는 10 訓  file new 은꽃나무 78 12:51:23
하루 한 생각   new 은꽃나무 70 12:51:20
신비로운 탄생   new 무극도율 37 12:41:04
감(感)이 오면 얼른 시작하라   new 무극도율 52 12:39:31
'어른이'   new 무극도율 41 12:38:15
봄이 깨어나는 세 번째 절기 경칩   new 미림임영석 50 12:33:47
돛단배의 노래   new 도토리 36 12:19:41
낮의 기도   new 도토리 35 12:18:43
눈물샘   new 도토리 41 12:17:38
사랑은 베풀 때 완성이 된다   new (1) 뚜르 74 10:36:37
빈 그릇 채우기 /박종영   new 뚜르 50 10:36:33
내가 더 좋아하는 것   new 뚜르 67 10:36:30
* 힘내십시오 *  file new (12) 마음의글 208 10:15:3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