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터널 같은 날들을 지나야 할 때
100 뚜르 2021.01.26 06:35:44
조회 246 댓글 0 신고

 

터널은 밤처럼 캄캄해.
기차가 터널을 지나는데, 온 산이 기차 안에서 덜컹거리더라고.
귀는 윙윙 울리고 머릿속은 지끈거리고.
칠흑같이 어두운 밤이었다가, 갑자기 환한 대낮이었다가.

- 헤르타 뮐러, 장편소설 '인간은 이 세상의 거대한 꿩이다' 부분


간혹 터널 같은 날들을 지나야 할 때가 있습니다.
모든 게 그 속에서 덜컹거리고 윙윙거리는 시간이 있습니다.
그러나 그 시간을 지나면 환한 세상이 열리곤 하지요.
그런 믿음과 희망이 있기에 어려움도 인내하는 것 같습니다.
지금 어두운 밤이라면, 환한 대낮을 기다려보세요.

 

<사색의 향기>

5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바람이 들려주는 이야기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5 01:33:45
풀꽃의 노래   new 도토리 2 01:20:56
죄송합니다 조금만 살려주실분 ㅠㅠ  file new 인생파산 7 00:55:03
열매는 고통과 인내로 맺힌다  file new 하양 7 00:37:04
삶을 원망하지 마라  file new 하양 8 00:35:02
초행길  file new 하양 9 00:33:08
그냥 사랑이면 돼  file 모바일등록 new 공과사 11 00:17:35
광화문 네거리엔 전광판이 많다   new 산과들에 51 21.02.25
생은 아름다울지라도   new 산과들에 56 21.02.25
면접   new (1) 산과들에 40 21.02.25
오해와 편견   new 김용수 61 21.02.25
너 때문이다   new 대장장이 66 21.02.25
* 당신의 웃는 미소 *  file new (10) 마음의글 225 21.02.25
겉모습보다 내면에 충실하자   new (1) 뚜르 192 21.02.25
강 건너 빈 밭에 떨어지는 비 /송성헌   new 뚜르 144 21.02.25
궤변(詭辯)의 특징은 왜곡(歪曲)이다   new 뚜르 167 21.02.25
당신이 고마운 백가지 이유/황경신   new (1) 은꽃나무 110 21.02.25
내 사랑도 먼 훗날에는 늙어지면/고은영   new 은꽃나무 94 21.02.25
아름다운 당신의 향기   new 은꽃나무 76 21.02.25
올바른 배움의 자세   new 무극도율 54 21.02.2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