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소중하지 않은 것이 없다.
3 마음정원 2021.01.21 12:10:13
조회 297 댓글 2 신고




누구에게나 공평하게 주어진 인생

하지만 걸어가는 인생길은

선택과 방향에 따라 모두가 다르다.

 

아무리 힘겨운 인생길에도

간간히 숨 고를 수 있는 쉼터는 있고

그 쉼을 누릴 수 있는 선택 또한

각자의 몫이기도 하다.

 

끝이 없는 푸석한 길을 힘겹게 걷다가

어디쯤엔가 평평한 돌덩이 하나를 만나게 되듯

그 돌덩이에 의지하고 몸을 맡긴 채 숨을 고르고

지친 몸을 달래보기도 한다.

 

평소엔 하찮게 여겼던 돌덩이가

참으로 귀하고 소중하게 여겨지는 순간도

인생길을 걸어가는 과정이라는 것을 알아간다.

 

길가에 이름 모를 풀 한 포기가

언제나 변함없이 그 자리를 지키고 있는

모습을 바라보며 깊은 생각에 빠져들었다.

 

어쩌면 이름도 없고 보잘 것도 없어서

누구의 시선을 빼앗지도 못하면서

변함없이 항상 그 자리를 지키고 있는 모습에

그 풀 한 포기만도 못한 내 자신을 들여다보며

가슴이 아린 느낌을 받은 적이 있다.

 

그렇듯

이 세상 존재하는 모든 것에는

이유가 있고 소중하지 않은 것이 없다는 것을

알아가면서 감사의 크기도 무게도 그 기준은

그 누구도 정할 수 없음을 깨닫게 되었고

이제는 당연시 여겨왔던 모든 것들이 특별하게

여겨지고 지나칠 작은 감사함에도 온 마음을 담아

감사의 표현을 하며 살아가기로 다짐해본다.

 

    

 

- 카론 / 마음의 소리 -

 


 


3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우리가 잊고 사는 것들  file new 하양 1 00:26:50
봄비  file new 하양 2 00:25:46
강물처럼  file new 하양 4 00:22:42
걱정마  file 모바일등록 new 공과사 39 21.02.28
*잊혀져 가는 당신*  file 모바일등록 new 77엄지 52 21.02.28
시인 임감송의 생명과 마지막  file new 김하운 32 21.02.28
자신의 부족함 알기  file new 은꽃나무 71 21.02.28
괴테의 인생 교훈 5가지   new 은꽃나무 80 21.02.28
아홉가지의 몸가짐  file new 은꽃나무 84 21.02.28
먼지 칸타타   new 대장장이 46 21.02.28
녹슨 빛깔 이파리의 알펜로제   new (1) 산과들에 35 21.02.28
달밤   new 산과들에 34 21.02.28
친전-아버지께   new 산과들에 43 21.02.28
아빠와 딸   new (1) 도토리 71 21.02.28
담쟁이와 나   new (1) 도토리 89 21.02.28
분홍빛 그대의 이름은 홍매  file new 미림임영석 43 21.02.28
누가 더 행복할까?   new (1) 무극도율 59 21.02.28
가장 필요한 말은 사랑입니다   new (1) 그도세상김용.. 78 21.02.28
미리 걱정하는 사람   new 무극도율 59 21.02.28
믿음과 신앙이 있는 삶   new 무극도율 40 21.02.2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