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뜻밖의 보상
13 김용수 2021.01.20 14:22:46
조회 212 댓글 1 신고

뜻밖의 보상

 

미국 제34대 대통령이었던 '아이젠하워'가
제2차 세계대전 연합군 최고 사령관이었을 때 있었던
유명한 일화입니다.

아이젠하워가 긴급 군사 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차를 타고 사령부로 가고 있었습니다.
그날은 폭설로 인해 가던 길이 위험했고,
날씨 또한 상당히 추웠습니다.

그런데 그의 차가 지나가야 할 길가에
프랑스 노부부가 추위에 떨고 있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즉각 참모에게 어떤 상황인지 확인해 보도록
하였습니다.

하지만 참모가 아이젠하워에게 말했습니다.
"사령관님, 우리는 급히 사령부에 가야 합니다.
이런 일은 경찰이 처리하도록 하시지요."

그러자 아이젠하워는 다시 말했습니다.
"지금 경찰을 기다리다간 저 노부부는
추운 날씨에 얼어 죽고 말 걸세."

이 노부부는 파리에 있는 아들을 찾아가기 위해
길을 나섰다가 중간에 차가 고장 나서
그 누구의 도움도 못 받고 어쩔 줄 모르고
있었던 것이었습니다.

아이젠하워는 즉각 그들을 차에 태우고는,
다른 길을 택해 그들을 배웅하고 사령부로 가서
회의를 마쳤습니다.

사실 보상을 바라며 한 행동은 아니었지만,
그의 이러한 선행은 결국 큰 보상을 받게 되었습니다.
노부부를 돕던 날 독일의 저격병이 아이젠하워를 태운
차량이 가는 길에 매복해 있다가 암살을 하도록
작전이 계획되어 있었습니다.

아무 조건 없이 하게 된 작은 선행은
누군가에게 큰 기쁨으로 돌아갈 수 있습니다.
하지만, 그 모든 것은 나에게 돌아오는
더 큰 기쁨이 될 수도 있습니다.


# 오늘의 명언
좋은 사람의 삶은 사소하고, 세상에 알려지지 않았거나
잊혀진 친절과 사랑의 행동들로 대부분 채워진다.
– 윌리엄 워즈워드 –

4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시인 장충식의 삶  file new 김하운 9 20:39:18
시인 임감송의 도서관  file new 김하운 10 19:36:53
정원 명상   new 산과들에 32 17:45:20
기다려라   new 산과들에 35 17:39:19
그리고 사람들은 집에 머물렀다   new (1) 산과들에 36 17:33:23
*♧ 춘삼월 꽃피는 봄날의 행진! ♧*  file new 미림임영석 48 15:42:06
남보다 내가 잘하는 일  file new 은꽃나무 70 12:51:26
즐거운 하루를 만드는 10 訓  file new 은꽃나무 78 12:51:23
하루 한 생각   new 은꽃나무 70 12:51:20
신비로운 탄생   new 무극도율 37 12:41:04
감(感)이 오면 얼른 시작하라   new 무극도율 52 12:39:31
'어른이'   new 무극도율 41 12:38:15
봄이 깨어나는 세 번째 절기 경칩   new 미림임영석 50 12:33:47
돛단배의 노래   new 도토리 36 12:19:41
낮의 기도   new 도토리 35 12:18:43
눈물샘   new 도토리 39 12:17:38
사랑은 베풀 때 완성이 된다   new (1) 뚜르 74 10:36:37
빈 그릇 채우기 /박종영   new 뚜르 50 10:36:33
내가 더 좋아하는 것   new 뚜르 67 10:36:30
* 힘내십시오 *  file new (12) 마음의글 205 10:15:3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