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돌멩이의 가치
100 뚜르 2021.01.18 15:05:45
조회 282 댓글 0 신고




어느 스승이 제자에게 돌멩이 하나를 주며 말했습니다.
"이것을 시장에 가지고 가서 팔아 보아라.
다만 누가 돌에 관해 묻거든 계속 거절하면서
그 가격에는 팔지 않겠다고 말하거라."

제자는 의아했지만, 스승의 말대로 시장에 나가서
보자기를 펴고, 그 위에 돌멩이를 올려놓고 있었습니다.
그의 모습을 보고 사람들은 아무 가치 없는
돌을 가지고 나왔다며 제자에게 핀잔을 주며
비웃고 지나갔습니다.

그런데 그때 한 노인이 다가와 그에게 말했습니다.
"여기 돈을 줄 테니 그 돌멩이를 나한테 팔게나"

하지만 제자는 스승의 말에 따라
그 가격에는 팔지 않겠다고 대답했습니다.
예상치 못한 제자의 단호한 행동에
노인은 그 돌을 귀한 것으로 생각했고
가격을 높여 말하며 다시 팔라고 했지만
제자는 또다시 거절했습니다.

그런데 놀라운 일이 일어났습니다.
지나가던 사람들은 노인이 돌을 사기 위해서
흥정하는 모습에 그 돌이 무엇인지 더욱 궁금해졌고
그렇게 하나둘 사람들이 모여들었습니다.

서로 그 돌멩이를 사겠다며 흥정에 끼어들었고
결국 돌멩이의 가치는 꽤 많이 올라갔습니다.
사람들이 시간 가는 줄 모르고 흥정하는 동안
제자는 돌을 보자기에 싸서 다음에 오겠다면서
태연하게 돌아갔습니다.

시장에서 돌아온 제자에게 스승은 말했습니다.
"이제 알겠느냐? 사람들이 정하는 가치란
얼마나 헛된 것인지를..."





명품은 사람들이 정한 가치 중
최고의 것으로 인정되어 값비싸고 귀하게 여겨집니다.
하지만 아무리 값비싼 것들로 치장한다 해도
그것은 물건의 값어치이지 절대로
자신의 가치가 되지 않습니다.

오래 숙성될수록 더욱 깊은 맛을 내고
귀한 음식 재료가 되는 항아리 속 '장'처럼,
지혜와 지식을 통해 내면을 성장시킨다면
감히 값으로 따질 수 없는 진정한
'명품인'이 될 것입니다.


# 오늘의 명언
사람의 가치를 직접 드러내는 것은
재산도 지위도 아니고 그의 인격이다.
- 드니 아미엘 -

 

<따뜻한 하루>

5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김남열 시집 탕탕별곡  file new 김하운 28 18:40:15
마음을 한번 열어보세요   new 그도세상김용.. 69 17:16:41
시가 지나가는 계절/현미정   new 그도세상김용.. 29 17:00:31
아름다운 매화꽃 향기!  file new 미림임영석 70 12:49:27
인생의 오르막 길과 내리막 길  file new 은꽃나무 77 12:42:38
사람들을 저절로 모이게 하는 사람  file new 은꽃나무 68 12:42:35
결과에 대한 태도  file new 은꽃나무 52 12:42:33
봄비 만물의 생동을 위하여~  file new 미림임영석 70 12:36:05
삼일절의 기도   new (1) 도토리 66 11:28:13
봄까치꽃  file 모바일등록 new (2) 가을날의동화 126 10:25:31
3월의 기도   new (1) 도토리 99 10:24:32
서른 전에는 두려워하지 마라   new (1) 뚜르 117 10:18:22
병을 올바르게 이해하라   new 뚜르 115 10:18:18
삼월이면 /이향아   new 뚜르 136 10:18:14
3월을 노래하는 시   new (1) 도토리 135 09:43:25
동작의 발견   new (1) 대장장이 58 09:33:40
♡ 오늘 주어진 일에 감사하라   new (5) 청암 92 09:24:17
봄이 오는 소리  file new (1) 솔새 118 09:23:57
눈풀꽃   new 산과들에 58 08:32:03
별의 먼지   new (1) 산과들에 46 08:28:2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