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돌멩이의 가치
100 뚜르 2021.01.18 15:05:45
조회 282 댓글 0 신고




어느 스승이 제자에게 돌멩이 하나를 주며 말했습니다.
"이것을 시장에 가지고 가서 팔아 보아라.
다만 누가 돌에 관해 묻거든 계속 거절하면서
그 가격에는 팔지 않겠다고 말하거라."

제자는 의아했지만, 스승의 말대로 시장에 나가서
보자기를 펴고, 그 위에 돌멩이를 올려놓고 있었습니다.
그의 모습을 보고 사람들은 아무 가치 없는
돌을 가지고 나왔다며 제자에게 핀잔을 주며
비웃고 지나갔습니다.

그런데 그때 한 노인이 다가와 그에게 말했습니다.
"여기 돈을 줄 테니 그 돌멩이를 나한테 팔게나"

하지만 제자는 스승의 말에 따라
그 가격에는 팔지 않겠다고 대답했습니다.
예상치 못한 제자의 단호한 행동에
노인은 그 돌을 귀한 것으로 생각했고
가격을 높여 말하며 다시 팔라고 했지만
제자는 또다시 거절했습니다.

그런데 놀라운 일이 일어났습니다.
지나가던 사람들은 노인이 돌을 사기 위해서
흥정하는 모습에 그 돌이 무엇인지 더욱 궁금해졌고
그렇게 하나둘 사람들이 모여들었습니다.

서로 그 돌멩이를 사겠다며 흥정에 끼어들었고
결국 돌멩이의 가치는 꽤 많이 올라갔습니다.
사람들이 시간 가는 줄 모르고 흥정하는 동안
제자는 돌을 보자기에 싸서 다음에 오겠다면서
태연하게 돌아갔습니다.

시장에서 돌아온 제자에게 스승은 말했습니다.
"이제 알겠느냐? 사람들이 정하는 가치란
얼마나 헛된 것인지를..."





명품은 사람들이 정한 가치 중
최고의 것으로 인정되어 값비싸고 귀하게 여겨집니다.
하지만 아무리 값비싼 것들로 치장한다 해도
그것은 물건의 값어치이지 절대로
자신의 가치가 되지 않습니다.

오래 숙성될수록 더욱 깊은 맛을 내고
귀한 음식 재료가 되는 항아리 속 '장'처럼,
지혜와 지식을 통해 내면을 성장시킨다면
감히 값으로 따질 수 없는 진정한
'명품인'이 될 것입니다.


# 오늘의 명언
사람의 가치를 직접 드러내는 것은
재산도 지위도 아니고 그의 인격이다.
- 드니 아미엘 -

 

<따뜻한 하루>

5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시인 장충식의 삶  file new 김하운 9 20:39:18
시인 임감송의 도서관  file new 김하운 11 19:36:53
정원 명상   new 산과들에 34 17:45:20
기다려라   new 산과들에 39 17:39:19
그리고 사람들은 집에 머물렀다   new (1) 산과들에 37 17:33:23
*♧ 춘삼월 꽃피는 봄날의 행진! ♧*  file new 미림임영석 49 15:42:06
남보다 내가 잘하는 일  file new 은꽃나무 70 12:51:26
즐거운 하루를 만드는 10 訓  file new 은꽃나무 80 12:51:23
하루 한 생각   new 은꽃나무 71 12:51:20
신비로운 탄생   new 무극도율 39 12:41:04
감(感)이 오면 얼른 시작하라   new 무극도율 54 12:39:31
'어른이'   new 무극도율 45 12:38:15
봄이 깨어나는 세 번째 절기 경칩   new 미림임영석 50 12:33:47
돛단배의 노래   new 도토리 36 12:19:41
낮의 기도   new 도토리 35 12:18:43
눈물샘   new 도토리 42 12:17:38
사랑은 베풀 때 완성이 된다   new (1) 뚜르 74 10:36:37
빈 그릇 채우기 /박종영   new 뚜르 51 10:36:33
내가 더 좋아하는 것   new 뚜르 67 10:36:30
* 힘내십시오 *  file new (12) 마음의글 210 10:15:3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