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아버지와 아들
100 하양 2021.01.17 00:23:34
조회 391 댓글 6 신고

 

 

아버지와 아들

 

아버지와 아들이 사막을 여행했습니다.

사막은 불덩어리같이 뜨거웠고 갈 길은 멀었습니다.

아들이 말했습니다.

 

아버지, 목이 마르고 지쳐서 죽을 지경입니다.”

 

아버지는 아들을 격려했습니다.

 

그렇지만 끝까지 가 보아야 하지 않겠니.

얼마 안 가서 사람이 사는 마을을 만날 수 있을 거야.”

 

부자는 계속해서 걸었고, 그러다 무덤 하나를 발견했습니다.

 

저것 보세요.

저 사람도 우리처럼 지쳐서 마침내 죽고 말았어요.”

 

아들이 말했습니다. 그러자 아버지가 말했습니다.

 

아니다. 얘야.

무덤이 여기에 있다는 것은 곧 희망이 있다는 거다.

멀지 않은 곳에 마을이 있을 거야.

사람이 없는 곳에는 무덤도 없는 거란다.”

 

- ‘탈무드- 

 

10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가슴속에 사는 말   (2) ♤참이슬♤ 172 21.02.23
베푸는 사랑  file (1) 수키 155 21.02.23
꽃의 선언   대장장이 91 21.02.23
사랑이라는 열차   대장장이 89 21.02.23
친구의 안부   대장장이 158 21.02.23
그 길이 내게도 꿈틀하네   (1) 산과들에 134 21.02.23
나무는 도끼를 삼켰다   산과들에 99 21.02.23
만물이 소생하는 봄이여~   (1) 미림임영석 152 21.02.23
요즘 뭐하세요?   (2) 산과들에 178 21.02.23
맑은 사람으로 그대에게 가고싶다   은꽃나무 138 21.02.23
당신은 뭘해도 잘할 수 있습니다   (2) 은꽃나무 157 21.02.23
지나간 세월을 뒤돌아 보며..   은꽃나무 154 21.02.23
*함께 봄길을 걸어 보아요*  file (14) 마음의글 415 21.02.23
♡ 그리움도 지나치면  file (4) 청암 207 21.02.23
우리는 그를 '가왕'이라 부릅니다   (2) 뚜르 186 21.02.23
입춘   뚜르 194 21.02.23
매화 /인연 김영주   뚜르 193 21.02.23
'숨을 쉬어, 상아!'   무극도율 95 21.02.23
임진왜란과 조선 백성들   (1) 무극도율 94 21.02.23
교황의 아우라   무극도율 75 21.02.2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