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내 슬픔 저러하다 이름했습니다
100 하양 2020.11.25 00:30:33
조회 463 댓글 8 신고

 

 

내 슬픔 저러하다 이름했습니다

 

어제 나는 그에게 갔습니다

그제도 나는 그에게 갔습니다

그그제도 나는 그에게 갔습니다

 

미움을 지워내고

희망을 지워내고

매일 밤 그의 문에 당도했습니다

 

아시는지요, 그러나

그의 문은 굳게 닫혀 있었습니다

완강한 거부의 몸짓이거나

무심한 무덤가의 잡풀 같은

열쇠 구멍 사이로

나는 그의 모습을 그리고 그리고

그리다 돌아서면 그뿐,

 

문 안에는 그가 잠들어 있고

문밖에는 내가 오래 서 있으므로

말 없는 어둠이 걸어 나와

싸리꽃 울타리를 만들어 주었습니다

 

어디선가

모든 길이 흩어지기 시작했고

나는 처음으로 하늘에게

술 한잔 권했습니다

하늘이 내게도 술 한잔 권했습니다

 

아시는지요, 그때

하늘에서 술비가 내렸습니다

술비 술술 내려 술강 이루니

아뿔사,

내 슬픔 저러하다 이름했습니다

 

아마 내일도 그에게 갈 것입니다

아마 모레도 그에게 갈 것입니다

열리지 않는 것은 문이 아니니

닫긴 문으로 나는 갈 것입니다

 

- 고정희 - 

10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들음의 길 위에서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72 13:45:10
♡ 인생은 도전이다   new (1) 청암 43 13:14:29
[오늘의 명언] n포세대   new 책속의처세 22 12:33:14
내적 자원   new 무극도율 20 12:11:13
삼간지제(三間之制)   new 무극도율 39 12:09:05
'겹말'을 아시나요?   new 무극도율 28 12:07:58
좋은 인연인 당신~   new 욱형 77 09:49:51
네명의 아내를 둔 남자~   new 욱형 47 09:48:45
어머니~   new 욱형 50 09:46:59
사랑보다 정이 더 무섭다   new 네잎크로바 60 09:18:26
겨자씨의 전파력   new 뚜르 58 07:08:01
순간에 최선을   new 뚜르 67 07:07:56
따뜻하게 사는 법 / 홍수희   new 뚜르 61 07:07:52
정화와 소통은 모든법칙의 기본   new 해맑음3 37 03:26:37
사랑이~  file 모바일등록 new (4) 공과사 130 01:41:06
여림   new (1) 그도세상김용.. 50 00:54:02
이영광시모음 32편/그도세상   new (1) 그도세상김용.. 23 00:44:36
그대가 있어 난 참 좋다   new (1) 강아지 101 00:34:48
내 마음은 보석 상자 입니다   new (1) 강아지 69 00:30:02
이성선시모음 50편/그도세상   new 그도세상김용.. 25 00:25:3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