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외상 장부
100 뚜르 2020.11.20 09:18:00
조회 309 댓글 2 신고




옛 중국 당나라에 '송청'이라는 명의가 있었습니다.
그가 지어주는 약으로 완치가 되거나
병의 예후가 좋았기 때문에 그를 찾는 사람들은
날로 늘어만 갔습니다.

또한 그는 돈이 없는 병자가 오면 돈을 받지 않고,
외상 장부에 이름만 올리고 치료와 약을 지어 주었습니다.
그런데 외상 장부에 이름이 가득 차면 그냥 장부를
불에 태워버리곤 했습니다.

어느 날 한 사람이 물었습니다.
"선생님은 왜 치료를 해주고 약을 지어주면서,
돈을 받으려는 노력은 하지 않는 것입니까?
거기에 장부까지 태우면 영영 돈을 받지 못하여
너무 큰 손해를 보는 것이 아닙니까?"

그러자 송청은 대답했습니다.
"제가 40년간 외상 장부를 태웠지만,
단 한 번도 크게 손해를 본 적이 없습니다.
물론 약값을 주지 않는 사람도 있지만,
오히려 저에게 도움을 받은 분들이 분에 넘치는
보답을 해주시는 경우가 더 많았지요.
장부를 태울 수 있었던 것도 선을 베푸는 일이
절대 손해 보는 일이 아니라는 것을
저는 경험했기 때문입니다."





'선'을 행함에 있어 오직 하나,
상대방을 위한 마음만 가진다면
나에게 다시 돌아오는 형태는
'손해'나 '이익'이 아닌 '선물'로
다가올 것입니다.

진정한 '부'는 비울 때 채워지는
'아름다운 가치'와 함께 해야 한다는 것을
잊지 마시길 바랍니다.


# 오늘의 명언
사람은 행복하기로 마음먹은 만큼 행복하다.
– 에이브러햄 링컨 –

 

<따뜻한 하루>

6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나는 행복한 굼에 ㅃ져든다   (1) 대장장이 120 21.01.20
뜻밖의 보상   (1) 김용수 180 21.01.20
마음 열쇠   대장장이 204 21.01.20
천사와 새   (2) 대장장이 121 21.01.20
[오늘의 좋은글] 걱정인형처럼 내 고민을 털어놓는 책   책속의처세 80 21.01.20
♡ 사랑을 통해서만   (4) 청암 201 21.01.20
지금이 중요하다   (1) 무극도율 186 21.01.20
어린이는 신의 선물이다   무극도율 80 21.01.20
무한대 부드러움   무극도율 95 21.01.20
가족보다 소중한것은 없읍니다   (2) 네잎크로바 142 21.01.20
고통 속에서 웃음을 지켜낸다는 것   (3) 뚜르 259 21.01.20
흰동백꽃 /백승훈   뚜르 190 21.01.20
세상의 중요한 업적   뚜르 212 21.01.20
마음이 있는 풍경  file 모바일등록 (1) 가을날의동화 310 21.01.20
달팽이의 기도   (1) 도토리 305 21.01.20
나의 노래   도토리 313 21.01.20
반반   도토리 344 21.01.20
생각이 만들어낸 관념과 선입견   (1) 해맑음3 121 21.01.20
허만하시모음 15편/그도세상   그도세상김용.. 68 21.01.20
이렇게 살아가래요  file (4) 하양 418 21.01.20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