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슬기롭고 지혜로운 사람
100 뚜르 2020.11.20 09:17:51
조회 444 댓글 5 신고

 

슬기롭고 지혜로운 사람

 

까치는 자기의 목을 돌려서

자신을 보아도

자신의 몸이 보이지 않는다.

 

그러나 고개를 숙이면

배 부위의 흰색털이 보이므로

자신의 몸은 희다고 착각하며

까마귀를 검다고 비웃고 다닌다.

 

그래서 자신을 모르고

남의 흉을 보면서 떠벌이는 사람을

'까치 뱃바닥 같은 소리를 한다'고 말한다.

 

그런 사람들은

자신의 잘못이나 결점을 잘 모르는

어리석은 사람이기에

까치처럼 남의 말을 함부로 하는 것이다.

 

사람은 나이가 들면

자신을 알고 다스리는 것보다

어려운 일도 없다는 것을

느끼게 된다.

 

그래서 슬기롭고 지혜로운 사람은

잘난 체 하거나 뽐내지 않고

항상 겸손하게 행동한다.

 

출처 : 카페 '서비의 놀이마당'

6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5)
사랑으로 만나는 공간   new 네잎크로바 14 09:55:50
사랑하라, 한 번도 상처주지 않을 것처럼   new 뚜르 95 09:21:02
모든 것에는 결이 있다   new 뚜르 95 09:20:02
12월의 일 /김기수   new 뚜르 79 09:19:59
♡ 끝까지 가라   new 청암 30 08:49:43
천사의 메시지,보틀팜나무와 비행기   new 해맑음3 30 03:14:22
사랑할 날이 얼마나 남았을까/김재진   new (1) 그도세상김용.. 70 02:41:41
그런 사랑을 알게 되었네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86 02:35:40
치매 걸리지 않는 확실한 방법 50가지   new (1) 그도세상김용.. 40 02:17:31
편지 이야기  file new (2) 하양 79 01:40:57
내 곁에 있기에  file new (2) 하양 82 01:40:54
죽음 앞에서 가장 중요한 것  file new (2) 하양 79 01:40:51
리더스 다이제스트에서 골라 뽑은 우스운 이야기 170개   new 그도세상김용.. 40 00:33:11
행복하다 말하면 행복이 찾아옵니다   new 강아지 55 00:07:27
표현을 내일로 미루지 마세요   new 강아지 47 00:05:25
인생은 흘린 눈물의 깊이 만큼 아름답다   new 강아지 47 00:04:06
맑은 날   new 산과들에 45 20.12.05
가을 숲   new 산과들에 39 20.12.05
가을이 와   new 산과들에 29 20.12.05
아버지와 딸   new 대장장이 81 20.12.0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