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잡답은 생멸하지 않는다
14 대장장이 2020.10.09 07:26:32
조회 109 댓글 0 신고

 

 

 

 

                   

                 잡담은 생멸하지 않는다

 

 

                     내가 가진 것들은 사소하고 말쑥했지만

                     그때는 늘 불평 같은 바람이 불었고

                     너무 많은 많은 꽃잎들이 떨어졌다

 

                    흩날린 것들은 보잘것없이 나뒹굴었고 막연했다 

                    훔칠 수밖에 없다는 생각만이 길을 걸었고

                    무엇을 가져야 되는지도 모른 체 훔는 것은 즐거웠다

                    훔쳐진 것들은 내 것이 된 후 곧 쓸모없어져 버렸지만

                    또르르 굴러 사라져버린 동전처

                    잊혀졌으나 시들지도 않았다

 

                     긴 꼬리연 같은 방종이 풍만해지자

                     첫 눈같은 숭고함들이 알알이 일어섰고

                     혈관처럼 나를 지탱했던 오만은

                     기력을 잃은 채 어처구니 없게

                     꽃잎이 되고 싶어 했지만

                     탕자같은 바람은 끝내 돌아오지 않았

                     자각은 늙은 사자처럼 어슬렁거렸고

                     가파르게 다려 나온 후회는

                     환속한 승려처럼 길이 잠들지도 못했다

 

                                                      * 김경옥

 

3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 해야만 하는 일   (2) 청암 169 20.11.13
미안합니다,용서하세요,고맙습니다,사랑합니다   해맑음3 151 20.11.13
그대 그리운 저녁  file 모바일등록 (1) 가을날의동화 274 20.11.13
등근 것들  file 모바일등록 가을날의동화 183 20.11.13
감사/정용철   그도세상김용.. 108 20.11.13
숟가락 놓는 날/로터스 정   그도세상김용.. 94 20.11.13
사랑으로 가득한 너이기를  file (4) 하양 286 20.11.13
마지막 조각글  file (2) 하양 170 20.11.13
여정의 길에서  file (6) 하양 309 20.11.13
내 삶을 기쁘게 하는 모든 것들   강아지 147 20.11.13
찾지말고 되자   강아지 129 20.11.13
마음이 아름다우니 세상이 아름다워라   강아지 115 20.11.13
당신은 늘 내 누가 곁에 머물러 주십시요   산과들에 130 20.11.12
우리 정말 사랑했나요   산과들에 101 20.11.12
기다린다는 것 혹은 사랑한다는 것   산과들에 114 20.11.12
아름답게 산다는 것은  file (2) 대장장이 287 20.11.12
은혜가 어디서 비롯됐는지 기억하라  file (1) 광솔 180 20.11.12
나도 모르게  file (2) 은빈 장인하 412 20.11.12
아름다운 가을빛 끝자락  file 204 20.11.12
♡ 정성을 심어 말하라   (4) 청암 219 20.11.1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