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누군가에게 고마운 사람이 되자
100 뚜르 2020.09.28 10:44:30
조회 359 댓글 2 신고




오래전 초등학생 시절 때 있었던 일입니다.
학교 수업 중 갑자기 배가 아파지기 시작했고
양호실에 다녀온 이후 조금 나아졌지만
그래도 집에서 쉬는 게 좋을 것 같다면서
선생님은 조퇴를 권유했습니다.

그런데 집으로 가는 길에
갑자기 배가 다시 아프기 시작했고
한 발짝도 걸어갈 수 없었습니다.
급한 마음에 택시를 세우려 했지만
쉽게 잡히지 않았습니다.

그러던 중 택시 한 대가 제 앞에 섰습니다.
택시 기사 아저씨는 땀을 뻘뻘 흘리며
배를 움켜쥔 저를 보고 깜짝 놀라 물었습니다.
"집이 어디니? 어디가 아픈 거니?"

아저씨는 얼마쯤 달리다가 한 약국 앞에서
갑자기 차를 세우고 약을 사 들고 나왔습니다.
"얘야, 일단 이 약을 먹어보렴!"

그리고 저를 집까지 태워다 주셨습니다.
택시 기사님이 저의 엄마에게 미리 전화해 놔서
엄마는 집 앞에서 걱정스러운 얼굴로
저를 계속 기다리고 계셨습니다.

저는 택시 아저씨께 감사하다는 말도 못 하고
방으로 들어가자마자 푹 잠에 빠지게
되었습니다.

한참을 자다가 잠에서 깨어난 저는 엄마로부터
택시기사 아저씨가 걱정을 많이 하고
돌아갔다는 이야기를 들었습니다.
순간 어린 시절임에도 저는 따뜻함으로
마음이 가득 찼습니다.

성인이 된 지금까지 그때의 고마움을
잊지 못하고 있으며 저도 그때의 택시 아저씨처럼
누군가에게 고마운 사람으로 남도록
노력하며 살고 있습니다.





갑자기 어려움을 겪는 사람을 보고
그냥 지나치는 이들도 있지만,
여전히 우리 주변에는 이를 외면하지 않고,
기꺼이 도움을 주는 사람들이 훨씬
많이 있습니다.

누군가에게 '참 고마운 사람'으로
마음 깊이 간직되는 사람이 계속해서
많아졌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그 고마운 사람이
바로 '당신'이 되길 바랍니다.


# 오늘의 명언
다른 사람을 대할 때,
그 사람의 몸도 내 몸같이 소중히 여겨라.
그리고 네가 다른 사람에게 바라는 일을
네가 먼저 그에게 베풀어라.
- 공자 -

 

<따뜻한 하루>

7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5)
그렇게 사는 거야   new (1) 네잎크로바 44 09:16:12
♡ 이 가을이 떠나기 전에  file new (1) 청암 50 07:56:20
직장인 성공법 ‘氣基技記’   new 뚜르 126 06:40:12
말(言)의 숨은 의미   new 뚜르 134 06:40:06
해바라기 /지창영   new 뚜르 117 06:40:01
벼랑에 대하여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64 01:33:34
선운사 /김강호   new 그도세상김용.. 28 01:30:34
사랑하는 당신에게   new 그도세상김용.. 46 01:01:51
드름산 사랑/서미숙   new 그도세상김용.. 32 00:34:44
당신은 나의 사랑입니다  file new (4) 하양 64 00:33:02
반성하는 자의 땅  file new (4) 하양 62 00:31:45
가을 연가  file new (2) 하양 71 00:30:23
마음이 쉬는 의자   new 강아지 53 00:06:21
세월이 부르거든   new 강아지 49 00:05:01
어머니의 설날   new 강아지 29 00:04:05
이별 후   new 산과들에 69 20.10.24
가을 정원   new 산과들에 51 20.10.24
여행에의 소망   new 산과들에 48 20.10.24
쑥 노래   new (3) 도토리 179 20.10.24
수평선   new (3) 도토리 189 20.10.2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