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그리움 하나 =서정윤=
34 은꽃나무 2020.08.14 18:04:05
조회 118 댓글 0 신고


◈ 그리움 하나 =서정윤= ◈


조금도 움직이고 싶지 않은
푸른 꿈을 꾸는 날
온통 내 안으로 밀고 들어와
오랜 익숙함으로 자리 잡는 날개
깃털 무늬에 망설이는 흔적이 남아
하찮아했던 것들에 눈돌릴 여유로
정지된 풍경의 장면 속으로
발을 들여 놓는다.
묶인 매듭을 풀며, 억지로
내 가진 치유력을 믿어 보지만
슬픔의 숫자를 다 헤아리지 못했다.

바람 속에서 바람이 만들어지고
바람 속에서 날개가 생겨난다.
그 바람 속으로 나를 던져 버린다.
어쩌다가 지나는 생각 조각들을
그냥 쳐다보며 시간으로 산을 쌓는다.

풍선으로 날려버린 기억의 파편들
꽃을 피우는 그 어떤 힘을 찾으며
나를 올려다보는 맑은 눈빛을 느낀다.
사무치는 그리움 하나
가슴에 품고 노래하는 새
노래로 하늘을 붉게 물들이고 있다.

2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5)
낙화(落花)의 계절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5 09:26:15
지금 가는 길이 최선이다  file new 대장장이 8 09:20:19
♡ 친구는 모든 것을 나눈다  file new 청암 42 08:16:03
나 가난하게 살아도  file new (2) 대장장이 37 08:03:03
오늘만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new 네잎크로바 58 06:35:48
시크릿 과 정화   new 해맑음3 33 05:27:10
현명화, '낙엽의 꿈'   new 부산가람슬기 48 04:45:46
지소영, '낙엽에 쓴 편지'   new 부산가람슬기 60 04:45:42
조미경, '그리움으로 지는 가을'   new 부산가람슬기 65 04:45:37
사랑한다고 말하지 않아도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81 01:40:19
참 고맙습니다  file new (2) 하양 116 00:29:13
이런 인연으로  file new (2) 하양 91 00:28:23
내가 꿈꾸던 것  file new (1) 하양 73 00:25:41
더 늦기 전에   new 강아지 59 00:11:35
오늘을 사랑하라   new 강아지 47 00:10:25
마음이 행복한 사람   new 강아지 58 00:09:11
  new 산과들에 60 20.09.23
뾰로통   new 산과들에 38 20.09.23
떨어져 있어도 좋다는 말   new (1) 산과들에 80 20.09.23
밀레와 루소   new 김용수 56 20.09.2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