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보고 싶습니다 모바일등록
20 가을날의동화 2020.08.14 01:25:12
조회 315 댓글 2 신고

 

 

바람 무성하더니

가는 비가 내리며

저 길이 젖고 있습니다.

 

창문이 덜컹이는군요.

아린 손마디 꺾어 창문을 열며

부서질 것만 같은 가슴 저쪽

 

아무도 모르게 파 놓은 우물로

낙숫물 떨어지는 소리가 와락 들어옵니다.

 

 

가는 귀라도 먹었으면 좋을 저 소리

기진한 가슴에서 한숨이 새나와

빗물이 눕는 저 길에 그리움이 흐릅니다.

 

 

당신이 보고 싶습니다.

이렇게 비 오는 날에는

이렇게 바람 부는 날에는

 

손 내밀면 따스하게 안아줄 당신이

유난히 보고 싶습니다.

 

 

기다림이란 건

처연해지는 일이던가요.

 

푸른 이끼 무성한 저안에서

메아리가 되지 못한 보고픔이 고입니다.

 

 

목울음 눌러둔 이 아픔이

너무 오래 머물러 있지 않기를

 

나는 한잔 술에 눈물을 떨어트리고

두잔 술에 그리움을 담아 털어 넣습니다.

 

 

당신에게 하고 싶은 말도

술잔에 부어 마셨지만

입안을 맴돌다가 쏟아지고 맙니다.

 

당신 많이 보고 싶습니다.

 

글/  김설하

10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5)
모소 대나무   new 김용수 32 18:14:29
가을엔 떠나고 싶어요!  file new 50 16:40:29
[오늘의 좋은글] 쇼펜하우어가 남긴 지혜의 명언   new 책속의처세 127 14:27:25
그것이 꿈이라면 과정까지 행복해야한다.   new 빽가 84 14:19:19
어떻게 살고 있을까  file new (1) 솔새 102 14:05:49
깊어가는 가을빛 오는 9월!  file new (1) 83 13:00:14
이래서 역사는 골치 아픕니다   new (1) 뚜르 224 09:47:05
농촌유학 운동   new (1) 뚜르 158 09:47:01
비밀 - 윤후명   new (1) 뚜르 166 09:46:57
♡ 할 수 있는 만큼 하면 돼   new (4) 청암 150 08:20:03
바람   new (3) 도토리 172 08:12:32
유리창   new (3) 도토리 183 08:11:11
사랑의 길   new (2) 도토리 206 08:10:01
나는 당신의 친구 임니다   new 네잎크로바 134 07:31:02
남정림, '꽃그늘'   new (1) 부산가람슬기 93 04:53:31
남정림, '빗방울이 두드리고 싶은 것'   new (1) 부산가람슬기 90 04:53:25
남정림, '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new (1) 부산가람슬기 87 04:53:20
사주팔자 와 정화   new (3) 해맑음3 85 03:29:47
발길 닿는 대로  file 모바일등록 new (2) 가을날의동화 200 01:37:32
그립고 보고픈 사람이여  file 모바일등록 new (2) 가을날의동화 174 01:22:0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