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기도하는 손
10 그도세상김용호 2020.07.30 15:45:21
조회 120 댓글 0 신고

기도하는 손

많은 성화(聖畵)들이 우리의 마음을 감동시키고 있다.
그림 하나 하나가 우리에게 주어지는 위대한 설교일 수가 있다.
그런데 그 그림의 의미를 이해할 때, 또는 그 그림이 그려지게 된
배경과 동기를 알게 될 때, 더 큰 감동적인 설교가 될 수 있다.
그런 그림들 중 하나가 우리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기도하는 손’이다.
거칠어진, 그래서 힘줄까지 눈에 뜨이는 손, 그러나 경건히 아름답게
포개진 채 위로 향해져 있는 손
이 그림 자체만 본다고 하더라도 우리는 경건한 마음
기도하고픈 마음을 갖게 된다.
그러나 이 그림에는 다음과 같은 아름다운 일화가 있다.

한 마을에 두 소년이 살았다.
그림을 즐기는 같은 재간을 가졌기 때문에 피차의 나이는
서너 살 달랐지만 늘 좋은 친구였다.
어느 날 두 소년은 이런 의논을 했다.
즉, 도시로 나가 둘이서 힘을 모아 그림 공부를 하자는 것이었다.

두 소년은 드디어 도시로 나갔다.
둘이 다 함께 공부하면 밥을 먹을 수 없으므로 나이 많은 소년이
자기가 일을 할테니 어린 소년이 먼저 공부를 하고 공부가 끝나면
서로 바꾸기로 했다.

먼저 공부하기로 된 소년은 열심히 공부하여 몇 년 후에는 그림을
팔 수도 있게 되었다.
그래서 하루 저녁에는 대단히 기쁜 마음으로 처음으로 그림을 판 돈을 들고
다른 소년이 일을 하고 있는 식당으로 달려갔다.
그런데 이 소년은 창 밖에서 식당을 들여다보고 말문이 막혔다.
콘크리트 바닥에 자기의 친구가 꿇어앉아 빗자루를 옆에 놓고
기도드리고 있었다.

“하나님, 저는 심한 일을 오래 했기 때문에 뼈가 굳어져서 이제는
그림을 공부해도 훌륭한 화가는 될 수 없습니다.
그 대신 제 친구는 더욱 유명한 화가가 될 수 있도록 도와주세요.”

창 밖에서 소년은 이 기도를 들으며 눈물을 흘렸다.
그리고 곧 종이를 꺼내 친구의 기도하는 손을 그렸다.
자기를 위하여 봉사한 그 거룩한 손, 비록 거칠지만 친구를 위하여
희생된 그 손을 그려 오늘날까지 남아 있게 된 것이다.



3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추억   (3) 산과들에 195 20.09.15
꽃그늘   산과들에 81 20.09.15
가장 자애로운 얼굴   (2) 김용수 162 20.09.15
별들이 내려앉은 가을 날에 - 김인수 / 시낭송 임숙희   (1) 새벽이슬 122 20.09.15
풍경소리  file 모바일등록 (1) 가을날의동화 206 20.09.15
마음까지 생각하는 배려   (1) 뚜르 393 20.09.15
멸치   (1) 뚜르 235 20.09.15
이인분의 식탁 /주민현   (1) 뚜르 222 20.09.15
당신이 하늘이라면  file (2) 대장장이 208 20.09.15
수고하지않고 얻는 기쁨이란 없습니다   (2) 네잎크로바 163 20.09.15
친구야! 뭐 하노※※  file (1) 대장장이 237 20.09.15
♡ 당신뿐인 세상   (6) 청암 315 20.09.15
노천명, '가을날'   (2) 부산가람슬기 289 20.09.15
정용철, '들국화'   (4) 부산가람슬기 184 20.09.15
지구종말론에 대하여   (1) 해맑음3 96 20.09.15
그대에게 쓰는 가을 편지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370 20.09.15
행복 비타민  file (6) 하양 439 20.09.15
등짐  file (4) 하양 249 20.09.15
존재의 이유  file (2) 하양 303 20.09.15
나의 노래   (4) 도토리 180 20.09.1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