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박남준, '기다렸으므로 막차를 타지 못한다'
16 컬쳐쇼크 2020.07.11 04:45:05
조회 203 댓글 4 신고
남은 불빛이 꺼지고 가슴을 찍어내리 듯
구멍가게 셔터문이 내려지고
얼마나 흘렀을까?
서성이며 발 구르던 사람들도 이젠 보이지 않고
막차는 오지 않는데
언제까지 나는 막차를 기다리는 것일까?

춥다 술 취한 사내들의 유행가가 비틀거리다.
빈 바람을 남기며 골목을 돌아 사라지고
막차는 오지 않을 것인데 아예
그 자리에 서 있어야 할 것처럼
발길 돌리지 못하고
산다는 것은 어쩌면
오지 않는 막차를 기다리는 일 같은지
막차는 오지 않았던가 아니다.

막차를 보낸 후에야 막차를 기다렸던 일만이
살아온 목숨 같아서 밤은 더욱 깊고
다시 막차가 오는 날에도 눈가에 습기 드리운 채
영영 두발 실을 수 없겠다.
5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5)
전생 이야기   new 해맑음3 4 05:55:38
이정하, '감옥'   new 독도ㅅㅏ랑 17 04:28:24
이경희, '자기 미움'   new 독도ㅅㅏ랑 17 04:28:20
이정하, '사랑은 그렇게 또 하나의 외로움....'   new 독도ㅅㅏ랑 19 04:28:15
보고 싶습니다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39 01:25:12
행복은 넘침과 결핍 사이에 있는 간이역  file new (1) 하양 36 00:59:58
모든 것은 지나간다  file new (1) 하양 36 00:58:52
그리움 측정법  file new (1) 하양 36 00:57:11
하운 김남열의 삶  file 모바일등록 new (1) 김하운 29 20.08.13
돌아서서 안녕이라고  file new 대장장이 81 20.08.13
반성100   new (1) 산과들에 76 20.08.13
멀리 있어야 보이는 풍경   new 산과들에 67 20.08.13
빗방울   new 산과들에 43 20.08.13
어느 신부님의강론   new (1) 김용수 62 20.08.13
혼자 울고 싶다  file new (2) 대장장이 80 20.08.13
연인에게 좋은글   new (1) 필교유 95 20.08.13
하운 김남열의 나에게  file 모바일등록 new 김하운 70 20.08.13
연인같은 커피   new 은꽃나무 125 20.08.13
아무것도 두려워하지 않는 것   new 뚜르 134 20.08.13
참 좋은 풍경 같은 사람   new (1) 은꽃나무 117 20.08.1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