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버리지 말자
14 테크닉조교 2020.05.30 07:08:53
조회 103 댓글 0 신고
가정에 충실한 남편이
아내의 생일 날 케이크를 사들고
퇴근을 하다가 교통사고를 당했다.

다행히 목숨은 건졌지만,
한쪽 발을 쓸 수가 없었다.

아내는 발을 절고
무능한 남편이 싫어졌다.

그녀는 남편을 무시하며
‘절뚝이’라고 불렀다.

그러자, 마을 사람들이
모두 그녀를 ‘절뚝이 부인’이라고 불렀다.

그녀는 창피해서
더 이상 그 마을에 살 수가 없었다.

부부는 모든 것을 정리한 후,
다른 낯선 마을로 이사를 갔다.

마침내 아내는
자신을 그토록 사랑했던 남편을
무시한 것이 얼마나 잘못이었는지
크게 뉘우쳤다.

그녀는 그곳에서
남편을 ‘박사님’이라 불렀다.

그러자, 마을 사람 모두가
그녀를 ‘박사 부인’이라고 불러 주었다.

'뿌린 대로 거둔다. '
참 마음에 와닿네요

상처를 주면 상처로 돌아오고,
희망을 주면 희망으로 돌아온다.

남에게 대접받고 싶은 만큼
먼저 대접할 줄 알아야 한다.

‘말이 입힌 상처는 칼이 입힌
상처보다 깊다.’는 모로코 속담이 있다.

‘말은 깃털처럼 가벼워
주워 담기 힘들다.’는 탈무드의 교훈도 있다.

상대를 낮추며
자신을 올리려는 사람들이 있다.

그러나 상대를
무시하면 자신도 무시당하게끔 되어 있다.

배려와 존중의 말로
자신의 격을 높여가야 한다.
테크닉조교 힘내세요
3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5)
기다림의 무게   new 산과들에 1 12:10:50
그래서 우린 멈추지 못한다   new 산과들에 4 12:09:47
차가움에 데어 본 사람은 안다   new 산과들에 4 12:08:26
~♡о³°``″ 내 마음 나도 몰라~ ″``°³о♡~  file new (1) 24 10:12:44
최고의 명예   new (2) 뚜르 85 09:35:04
연애 /신미나   new (1) 뚜르 76 09:34:59
함께 모여 수행하는 곳 - 총림(叢林)   new (1) 뚜르 75 09:34:55
돛단배같이   new (1) 도토리 23 08:37:50
인생은 큰 산   new (1) 도토리 42 08:11:46
♡ 하고 싶은 일 해야 할 일   new (1) 청암 56 07:56:12
남녀도 있는 그대로 받아들여   new (1) 테크닉조교 40 07:04:21
두 번째 기회   new (1) 작은너울 36 07:00:23
나는 어디에사는가   new (1) 테크닉조교 43 06:58:20
꽃처럼 웃을 날 있겠지요   new (1) 작은너울 36 06:53:31
모두 맞는 말  file new (1) 테크닉조교 62 06:45:53
나를 멈추게하는 미소   new (1) 네잎크로바 39 06:40:39
사랑에 빠져 있을 때  file new (2) 대장장이 54 05:55:59
최영미, '가을에는'   new (1) 컬쳐쇼크 55 04:41:36
최영미, '선운사에서'   new (1) 컬쳐쇼크 64 04:41:31
최영미, '꿈의 페달을 밝고'   new (1) 컬쳐쇼크 64 04:41:2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