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살면서 쉬웠던 날은 단 하루도 없었다
13 김용수 2020.05.25 07:58:11
조회 194 댓글 0 신고
살면서 쉬웠던 날은 단 하루도 없었다

좋았던 날도
힘들었던 날도
결국 지나간다.

좋았던 날을 붙잡을 수 없듯이
힘들었던 날도 나를 붙잡을 수 없다.

좋았던 날, 힘들었던 날,
모두 어제이다. 오늘이 지나가면
난 내일 안에 서 있을 것이다.

좋았던 날이거나
힘들었던 날이거나
과거에 서 있지 마라.


박광수 작가의 에세이,
'살면서 쉬웠던 날은 단 하루도 없었다' 중
한 페이지의 글입니다.

행복으로 가득했던 날은 그 행복을
만끽하기 위해 있는 힘을 다해
정열을 쏟아야 했습니다.

그리고 불행이 가득한 날은 그 불행을
극복하기 위해 온 힘을 다해서
싸워야 했습니다.

행복도 불행도 없는 그저 그런 평범한 날에도
혹시 찾아올 불행을 피하고 더 나은
내일을 위해 힘써야 했습니다.

그렇게 살면서 쉬웠던 날은
단 하루도 없었지만, 그 아름다운 행복도
어둡고 암울한 불행도 반드시
과거로 지나쳐 가기 마련입니다.

언제나 우리에게 다가오는 것은
어제도 오늘도 아닌
내일입니다.


# 오늘의 명언
인생은 어느덧 지나간다.
그러니까 견딜만하다.
– A. 체이스 –
2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5)
이성부, '벼'   new 컬쳐쇼크 20 03:41:56
이성부, '적벽'   new 컬쳐쇼크 22 03:41:51
이성부, '緘口'   new 컬쳐쇼크 19 03:41:47
잠재의식의 정화능력   new (1) 해맑음3 14 02:59:57
오늘이라는 좋은 날에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31 02:20:39
내 안에 내가 찾던 것 있었네  file new (1) 하양 30 00:45:17
그가 내 곁에 있습니다  file new (1) 하양 22 00:42:52
밤길을 걸으며  file new (1) 하양 26 00:41:32
귀한 입으로 몇 가지 말만   new (1) 강아지 27 00:13:33
귀뚜라미   new (1) 강아지 17 00:11:44
친구야 그래도 괜찮았니   new (1) 강아지 26 00:11:19
꽃다지   new (1) 자몽 18 20.07.12
섬마을   new (1) 자몽 16 20.07.12
양금택목(良禽擇木)   new (1) 자몽 17 20.07.12
꽃보다 아름다운 그대  file new (1) 대장장이 56 20.07.12
휴식 같은 시랑  file new (1) 대장장이 58 20.07.12
차 한 잔  file new (2) 대장장이 61 20.07.12
꽃이 피었다, 봄   new (1) 산과들에 45 20.07.12
꽃이 비추고 있는 것   new (1) 산과들에 44 20.07.12
비 오는 날 매화를 보다   new (1) 산과들에 37 20.07.1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