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계절의 뒤란 /정채균
100 뚜르 2020.04.09 11:24:18
조회 155 댓글 0 신고

 

꽃피는 봄날
그 기운 어디에서 오는 줄 모르고
살만한 세상이라 노래했다

뙤약볕 아래 땀 흘리며
고행의 의미도 모른 체
우물가 등목으로 여름 식혔다

오곡백과 무르익을 때
가꾸지도 않고
광주리 채우는 욕심만 부렸다

얼음장 갈라지는 소리 들으며
강나루 남긴 발자국 뒤돌아보니
비로소 인생길 감사가 반짝인다.


- 정채균 님

 

<사색의 향기>

 


4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5)
소중함   new 테크닉조교 4 14:06:42
목표달성의 끝은 끈기   new 테크닉조교 3 14:05:54
나를 찾아서   new 테크닉조교 1 14:04:48
6월 아름다운 결실  file new 18 13:21:18
오해와 불신은 이해와 사랑으로  file new 하양 53 12:18:10
하늘꽃 여인  file new 하양 42 12:15:57
위험들  file new 하양 39 12:11:33
벚꽃 그늘에 앉아 보렴   new 산과들에 42 10:29:19
넉넉한 마음   new 산과들에 48 10:23:50
버릇   new 산과들에 39 10:21:07
초록 이파리의 희망 노래   new 도토리 36 10:01:21
결의 노래   new 도토리 30 09:40:11
시간은 자산...   new 나는밤도깨비 25 09:37:15
먼곳의 친구   new 나는밤도깨비 43 09:34:07
행복은...   new 나는밤도깨비 37 09:27:20
현충일의 기도   new 도토리 36 09:19:07
♡ 진실한 친구를 사귀는 법   new (1) 청암 47 08:02:37
아버지의 편지   new 뚜르 95 07:22:53
참다운 지도자  file new 뚜르 89 07:22:49
간국 - 오유근   new 뚜르 76 07:22:4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