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어느 봄날
13 대장장이 2020.04.06 07:22:06
조회 162 댓글 0 신고

 

 

 

                      어느 봄날

 

                      청소부 김씨

                      길을 쓸다가

                      간밤  떨어져내린 꽃잎 쓸다가

                      우두커니 세워두고, 빗자루처럼,

                      제 몸에 화르르 꽃물드는 줄도 모르고

                      불타는 영산홍에 취해서 취해서

 

                      그가 쓸어낼 구 있는 건

                      바람보다도 적다

 

                                      * 나희덕《그말이 잎을 물들였다》중에서

 

 

 

 

 

4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5)
항아리 속 된장처럼   new 산과들에 11 19:54:00
부부   new 산과들에 1 19:50:53
내 마음을 아실 이  file new 대장장이 12 19:08:55
오늘은 일찍 집에 가자   new 산과들에 5 18:34:33
안전 안내 문자   new 강아지 36 15:20:34
얼마나 더 아파야 할까요  file new 하양 74 14:00:11
무엇을 탓하는가  file new 하양 60 13:55:10
멈추는 기술을 배워라  file new 하양 56 13:52:16
너를 사랑하는 순간만큼은  file new 대장장이 59 11:57:17
별것   new (1) 도토리 72 11:50:29
마음의 풍선   new (1) 도토리 82 11:48:31
*※ 5월도 이제 끝자락! ※*  file new 63 10:10:41
초상집 개   new (1) 뚜르 117 09:25:12
처신(處身)과 보신(保身)   new (1) 뚜르 123 09:25:08
어머니의 못 /정일근   new 뚜르 115 09:25:05
언어...   new 나는밤도깨비 43 08:55:40
시간...   new 나는밤도깨비 45 08:52:38
행복은 가까운 곳에..   new 나는밤도깨비 69 08:49:57
장미와 사랑   new (1) 도토리 88 08:22:16
그려진다.  file new 테크닉조교 77 07:13:1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